Detox

Let's Detox
14 Pins58 Followers
디톡스 연재 1-2-4>>  음식 중에 특별히 내독소를 많이 생기게 것은 단백질, 지방, 설탕과 같은 정제탄수화물들이다. 단백질은 사람이 소화하기 가장 힘든 영양소이다. 설탕은 특히 곰팡이가 좋아하는 먹이이다. 설탕이 많이 들어간 청량음료수, 아이스크림, 과자를 먹는 사람들은 곰팡이의 번식으로 인하여 장 점막이 헐고 뚫린다. 우리의 식욕과 감정을 조절하는 호르몬인 세로토닌의 95퍼센트 이상이 장에서 생성된다. 장기능에 문제가 생기면 세로토닌의 생산이 억제되어 우리의 정서와 감정에 영향을 미치고 식욕 또한 조절이 되지 않는다. 세로토닌이 부족해지면 단 것에 대한 욕구가 증가라고, 단것을 먹으면 장상태가 나빠지므로 세로토닌이 생성되지 않는 악순환이 반복된다.   잘못된 식생활이 지속되면 이런 음식을 먹고 사는 유해균들이 증가되고 유해균이 증가하면 유익균의 증식은 억제된다. 그러면 당연히 유해균이 만들어내는 각종 독소들이 증가한다.

디톡스 연재 1-2-4>> 음식 중에 특별히 내독소를 많이 생기게 것은 단백질, 지방, 설탕과 같은 정제탄수화물들이다. 단백질은 사람이 소화하기 가장 힘든 영양소이다. 설탕은 특히 곰팡이가 좋아하는 먹이이다. 설탕이 많이 들어간 청량음료수, 아이스크림, 과자를 먹는 사람들은 곰팡이의 번식으로 인하여 장 점막이 헐고 뚫린다. 우리의 식욕과 감정을 조절하는 호르몬인 세로토닌의 95퍼센트 이상이 장에서 생성된다. 장기능에 문제가 생기면 세로토닌의 생산이 억제되어 우리의 정서와 감정에 영향을 미치고 식욕 또한 조절이 되지 않는다. 세로토닌이 부족해지면 단 것에 대한 욕구가 증가라고, 단것을 먹으면 장상태가 나빠지므로 세로토닌이 생성되지 않는 악순환이 반복된다. 잘못된 식생활이 지속되면 이런 음식을 먹고 사는 유해균들이 증가되고 유해균이 증가하면 유익균의 증식은 억제된다. 그러면 당연히 유해균이 만들어내는 각종 독소들이 증가한다.

디톡스 연재 1-1-4>> 바다의 오염으로 인해서 생선이 중금속오염의 통로가 되고 있는데 특히 큰 생선들의 섭취는 주의가 필요하다. 수은의 유입경로가 되기 때문이다.   성인남녀 6천명을 대상으로 국가별 체내 유해화학물질 농도를 조사한 결과, 우리나라 사람들의 혈중 수은 농도가 다른 나라사람들보다 특히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디톡스 연재 1-1-4>> 바다의 오염으로 인해서 생선이 중금속오염의 통로가 되고 있는데 특히 큰 생선들의 섭취는 주의가 필요하다. 수은의 유입경로가 되기 때문이다. 성인남녀 6천명을 대상으로 국가별 체내 유해화학물질 농도를 조사한 결과, 우리나라 사람들의 혈중 수은 농도가 다른 나라사람들보다 특히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디톡스 연재 1-1-3>>> 1) 외독소 ① 음식을 통해서 들어오는 독소    ∙ 냉동식품, 합성식품, 인스턴트식품에는 화학조미료, 유화제, 발색제, 표백제, 산화방지제, 방부제, 보존제와 같은 식품첨가물이 많다. 햄, 소시지, 베이컨, 통조림 등 육가공품에 들어가는 발색제인 ‘아질산염나트륨’은 몸 안에서 ‘아민’과 결합해서 강력한 발암물질을 만들고 도파민 분비의 이상을 일으키고 치매, 출산장애, 당뇨의 발생을 높인다. 우리나라 어린이들은 기준량보다 2.5배 이상 섭취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하루에 2끼를 이런 식품으로 식사를 하면 하루에만도 30~40가지의 식품첨가물을 먹게 되는 것이다.    한국인이 1년 동안 섭취하는 식품첨가물은 무려 25kg에 달한다고 한다.

"People are fed by the food industry which pays no attention to health and then treated by health industry which pays no attention to food" -Wendell Berry

디톡스 연재 1-1-2>>   2. 독소의 종류 인체 내의 독소는 외부에서 들어오는 독소인 외독소와 몸 안에서 만들어지는 내독소로 크게 두 가지로 나누어볼 수 있다.

Consumer Watchdog Files Preliminary Injunction Motion To Stop Illegal State Approval of Boeing Radioactive Waste Demolition and Disposa

디톡스 연재 1-1-1>> 1. 독소란 과연 무엇을 말하는 것인가? ... 독소란 ‘정상적인 생리기능을 방해하여 신체기능에 부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는 모든 물질’을 말한다. 즉 몸의 건강을 해치는 모든 것을 말한다. 현대는 질병을 바라보는데 있어 체내 독소를 우선시해야 한다는 것을 많은 의학자와 전문가들이 동의하고 있다.   그러나 해독(디톡스, Detox)과 관련하여 무수한 속설이 난무하고 잘못된 디톡스(Detox)방법이 회자되는 것은  우려할 사항이다.

디톡스 연재 1-1-1>> 1. 독소란 과연 무엇을 말하는 것인가? ... 독소란 ‘정상적인 생리기능을 방해하여 신체기능에 부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는 모든 물질’을 말한다. 즉 몸의 건강을 해치는 모든 것을 말한다. 현대는 질병을 바라보는데 있어 체내 독소를 우선시해야 한다는 것을 많은 의학자와 전문가들이 동의하고 있다. 그러나 해독(디톡스, Detox)과 관련하여 무수한 속설이 난무하고 잘못된 디톡스(Detox)방법이 회자되는 것은 우려할 사항이다.

디톡스 연재 1-2-8>>   3. 효과적인 해독을 위해서는 1) 간의 2단계 해독과정은 에너지와 비타민, 무기질, 효소가 많이 소비되는 과정이다. 2단계 해독과정을 도울 수 있어야 한다. 2) 독소의 저장창고인 지방을 제거하기 독소가 배출되지 않는 한 독소의 저장창고인 지방의 분해도 쉽게 일어나지 않는다. 해독을 위해서는 창고부터 부숴줘야 한다. 즉 지방분해가 일어나야 된다. 지방분해가 일어나기 위해서는 충분하게 산소가 공급이 되어야 하고 지방분해를 촉진하는 호르몬이 활성화되어야 하고 창고에서 지방을 분해하여 혈액 중으로 방출해주는 효소들이 활성화되어야 한다. 3) 해독된 대사산물이 재흡수 되지 않고 장을 통하여 밖으로 잘 배출이 될 수 있도록 도와야 한다. 현대를 살아가는 우리는 어쩔 수 없이 어느 정도의 독소는 몸으로 들어올 수밖에 없는 환경에 살 고 있기 때문에 들어온 것을 내보내는 내 몸의 해독 시스템을 강화하는 방법을 강구해야 한다.

디톡스 연재 1-2-8>> 3. 효과적인 해독을 위해서는 1) 간의 2단계 해독과정은 에너지와 비타민, 무기질, 효소가 많이 소비되는 과정이다. 2단계 해독과정을 도울 수 있어야 한다. 2) 독소의 저장창고인 지방을 제거하기 독소가 배출되지 않는 한 독소의 저장창고인 지방의 분해도 쉽게 일어나지 않는다. 해독을 위해서는 창고부터 부숴줘야 한다. 즉 지방분해가 일어나야 된다. 지방분해가 일어나기 위해서는 충분하게 산소가 공급이 되어야 하고 지방분해를 촉진하는 호르몬이 활성화되어야 하고 창고에서 지방을 분해하여 혈액 중으로 방출해주는 효소들이 활성화되어야 한다. 3) 해독된 대사산물이 재흡수 되지 않고 장을 통하여 밖으로 잘 배출이 될 수 있도록 도와야 한다. 현대를 살아가는 우리는 어쩔 수 없이 어느 정도의 독소는 몸으로 들어올 수밖에 없는 환경에 살 고 있기 때문에 들어온 것을 내보내는 내 몸의 해독 시스템을 강화하는 방법을 강구해야 한다.

디톡스 연재 1-2-7>>  2) 비만 워싱턴 대학의 연구에 따르면 비만인 사람들이 체지방이 더 늘어나게 되면 혈당을 조절하고 간의 지방을 늘려주는 중요 호르몬이 둔감해지는 정도가 증가한다. 바로 인슐린저항성이 증가한다는 뜻이다. 당뇨가 발생하는 것은 물론이고 인슐린저항성이 증가하면 중성지방이 늘어나고 더 큰 문제는 에너지원으로 지방을 사용하는 것이 억제된다. 비만을 더 촉진하게 된다. 독소수치가 높은 사람들의 공통점은 비만이다. 우리 몸은 미처 해독하지 못한 독소를 지방조직에 숨겨 놓는다. 많은 인공 화학물질은 지방에 친화력이 있는 지용성물질들이다. 독성물질을 지방세포에 저장하는 이유는 유해한 화학물질들이 전신 순환하는 것을 방지함으로써 심장. 폐. 신장. 간 등의 주요 장기에 영향을 미치지 못하도록 하기 위해서이다. 그래서 처리하지 못하는 유해 독성 물질의 양이 늘어날수록 저장창고를 늘리기 위해서 식욕을 올린다.

디톡스 연재 1-2-7>> 2) 비만 워싱턴 대학의 연구에 따르면 비만인 사람들이 체지방이 더 늘어나게 되면 혈당을 조절하고 간의 지방을 늘려주는 중요 호르몬이 둔감해지는 정도가 증가한다. 바로 인슐린저항성이 증가한다는 뜻이다. 당뇨가 발생하는 것은 물론이고 인슐린저항성이 증가하면 중성지방이 늘어나고 더 큰 문제는 에너지원으로 지방을 사용하는 것이 억제된다. 비만을 더 촉진하게 된다. 독소수치가 높은 사람들의 공통점은 비만이다. 우리 몸은 미처 해독하지 못한 독소를 지방조직에 숨겨 놓는다. 많은 인공 화학물질은 지방에 친화력이 있는 지용성물질들이다. 독성물질을 지방세포에 저장하는 이유는 유해한 화학물질들이 전신 순환하는 것을 방지함으로써 심장. 폐. 신장. 간 등의 주요 장기에 영향을 미치지 못하도록 하기 위해서이다. 그래서 처리하지 못하는 유해 독성 물질의 양이 늘어날수록 저장창고를 늘리기 위해서 식욕을 올린다.

디톡스 연재 1-2-6>>  2. 독소가 축적될 경우 발생하는 건강의 문제 1) 독소가 쌓이면 간에 가장 먼저 영향을 미친다. 식품첨가물, 중금속, 농약, 환경호르몬, 몸 안에서 생기는 내독소는 우리 몸에서는 독소로 작용한다. 모든 독소는 간에서 해독만 해야 되는 것이므로, 독소가 많아지면 간에 부담이 될 수밖에 없다. 체내로 흡수된 지용성의 독소는 간에서 이 2단계의 해독과정을 거침으로써 무독성의 수용성물질로 된다. 이 수용성의 물질은 소변이나 또는 담즙에 섞여서 대변으로 배출된다.  그러나 독소의 양이 너무 많거나 해서 미처 해독을 하지 못한 독소는 혈액을 다니면서 다른 기관에 나쁜 영향을 미치지 않게 하기 위해서 간에 저장된다. 독소가 축적되면 간의 정상적인 기능을 방해하여 간 기능이 저하된다. 지속적으로 이런 문제에 노출될 경우에는 지방간, 간염이 발생할 수 있다.

디톡스 연재 1-2-6>> 2. 독소가 축적될 경우 발생하는 건강의 문제 1) 독소가 쌓이면 간에 가장 먼저 영향을 미친다. 식품첨가물, 중금속, 농약, 환경호르몬, 몸 안에서 생기는 내독소는 우리 몸에서는 독소로 작용한다. 모든 독소는 간에서 해독만 해야 되는 것이므로, 독소가 많아지면 간에 부담이 될 수밖에 없다. 체내로 흡수된 지용성의 독소는 간에서 이 2단계의 해독과정을 거침으로써 무독성의 수용성물질로 된다. 이 수용성의 물질은 소변이나 또는 담즙에 섞여서 대변으로 배출된다. 그러나 독소의 양이 너무 많거나 해서 미처 해독을 하지 못한 독소는 혈액을 다니면서 다른 기관에 나쁜 영향을 미치지 않게 하기 위해서 간에 저장된다. 독소가 축적되면 간의 정상적인 기능을 방해하여 간 기능이 저하된다. 지속적으로 이런 문제에 노출될 경우에는 지방간, 간염이 발생할 수 있다.

디톡스 연재 1-2-5>>  3) 생각독소  내부와 외부의 독소보다도 인체에 가장 치명적인 독소는 부정적인 생각에 의한 독소이다.  그런 의미에서 가장 중요한 디톡스는 ‘생각 디톡스’라고 할 수 있다.

디톡스 연재 1-2-5>> 3) 생각독소 내부와 외부의 독소보다도 인체에 가장 치명적인 독소는 부정적인 생각에 의한 독소이다. 그런 의미에서 가장 중요한 디톡스는 ‘생각 디톡스’라고 할 수 있다.

디톡스 연재 1-2-3>>    우리가 먹은 음식물은 소장에서 완전하게 소화된 후 간문맥을 통해서 간으로 흡수된다. 이때 중요한 것은 완전하게 즉 100% 소화된 것만 간으로 들어가고 나머지는 대장으로 넘어간 후 대변으로 나오는데 99% 소화된 것일지라도 간으로 흡수되지 않는다. 하루에 3번씩 평생 먹는 음식물이 완전히 소화되지 않으면, 소화되지 않은 음식물의 찌꺼기와 그것이 36.5도라는 한여름의 기온과 같은 우리 몸 안에서 부패함으로써 생기는 유독물질이 거꾸로 점막을 공격한다.  그리고 소화가 덜 된 음식물의 찌꺼기가 대장으로 이동하게 되면 부패하고 그 부산물로 유해가스가 발생한다. 음식을 잘게 잘라주는 유일한 장소가 입안이다.  대충 씹어서 빨리 먹는 식습관은 우리가 알고 있는 것 이상의 문제를 일으키므로 천천히 잘 씹어 먹는 것은 정말 중요하다.

디톡스 연재 1-2-3>> 우리가 먹은 음식물은 소장에서 완전하게 소화된 후 간문맥을 통해서 간으로 흡수된다. 이때 중요한 것은 완전하게 즉 100% 소화된 것만 간으로 들어가고 나머지는 대장으로 넘어간 후 대변으로 나오는데 99% 소화된 것일지라도 간으로 흡수되지 않는다. 하루에 3번씩 평생 먹는 음식물이 완전히 소화되지 않으면, 소화되지 않은 음식물의 찌꺼기와 그것이 36.5도라는 한여름의 기온과 같은 우리 몸 안에서 부패함으로써 생기는 유독물질이 거꾸로 점막을 공격한다. 그리고 소화가 덜 된 음식물의 찌꺼기가 대장으로 이동하게 되면 부패하고 그 부산물로 유해가스가 발생한다. 음식을 잘게 잘라주는 유일한 장소가 입안이다. 대충 씹어서 빨리 먹는 식습관은 우리가 알고 있는 것 이상의 문제를 일으키므로 천천히 잘 씹어 먹는 것은 정말 중요하다.


More ideas
Pinterest
Sea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