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담쟁이

14 4 팔로워
코스모스 난 길로 자전거를 타곤 했던 반짝이던 가을날들......

코스모스 난 길로... by 초록담쟁이 on

코스모스 난 길로 자전거를 타곤 했던 반짝이던 가을날들......

la guitare

la guitare

不管昨天、今天、明天,能豁然开朗就是美好的一天。丨来自插画师초록담쟁이。

不管昨天、今天、明天,能豁然开朗就是美好的一天。丨来自插画师초록담쟁이。

Seeds of Spring Graines de printemps Creator's Playground: Grafolio

봄을 품은 꽃씨들 by 초록담쟁이 on

Seeds of Spring Graines de printemps Creator's Playground: Grafolio

참 예쁜 방을 가지고 싶었습니다. 나무가 보이는 자그마한 창과 앉으면 포옥~~나를 감싸 줄 안락 의자,  옛스러운 축음기가 어울리는...그런 아늑한 방이면 얼마나 좋을까요.... 지금도....그 꿈은 여전히 현재진행형이랍니다....^^

소녀의 방 by 초록담쟁이 on

참 예쁜 방을 가지고 싶었습니다. 나무가 보이는 자그마한 창과 앉으면 포옥~~나를 감싸 줄 안락 의자, 옛스러운 축음기가 어울리는...그런 아늑한 방이면 얼마나 좋을까요.... 지금도....그 꿈은 여전히 현재진행형이랍니다....^^

Grafolio 이미지 뷰어입니다.

Grafolio 이미지 뷰어입니다.

花园的故事 来自插画师초록담쟁이作品

花园的故事 来自插画师초록담쟁이作品

Creator's Playground: Grafolio

창가에서... by 초록담쟁이 on

Creator's Playground: Grafolio

해마다 이맘때면 걸렸던 지독한 감기... 학교에도 못 가고 방 안에 콕 박혀 집 안의 이불을 몽땅 돌돌 말고.. 온 방 안을 떠다니는 달짝지근한 국화차 향기를 맏고 있노라면 열이 올라 얼굴은 벌겋고 머리는 지끈, 코는 맹맹...했지만 감기 핑계로 학교 안가고 집에서 쉬어서 좋고..엄마의 특별한 관심과 보호를 받아서 좋았던 철부지였지요.. 그리고 이상하게도....(엄마가 늘 하시던 말씀 그대로..) 한번씩 이렇게 아프고 나면 훌쩍 크곤 했던 신기한 시절이었습니다...

감기 걸린 날 by 초록담쟁이 on

해마다 이맘때면 걸렸던 지독한 감기... 학교에도 못 가고 방 안에 콕 박혀 집 안의 이불을 몽땅 돌돌 말고.. 온 방 안을 떠다니는 달짝지근한 국화차 향기를 맏고 있노라면 열이 올라 얼굴은 벌겋고 머리는 지끈, 코는 맹맹...했지만 감기 핑계로 학교 안가고 집에서 쉬어서 좋고..엄마의 특별한 관심과 보호를 받아서 좋았던 철부지였지요.. 그리고 이상하게도....(엄마가 늘 하시던 말씀 그대로..) 한번씩 이렇게 아프고 나면 훌쩍 크곤 했던 신기한 시절이었습니다...

Creator's Playground: Grafolio

화이트크리스마스를 꿈꾸며... by 초록담쟁이 on

Creator's Playground: Grafolio


아이디어 더 보기
和你一起在这个世上,无论何处都会充满美丽与乐趣 ~ 来自插画师초록담쟁이作品。

和你一起在这个世上,无论何处都会充满美丽与乐趣 ~ 来自插画师초록담쟁이作品。

不管昨天、今天、明天,能豁然开朗就是美好的一天。丨来自插画师초록담쟁이。

不管昨天、今天、明天,能豁然开朗就是美好的一天。丨来自插画师초록담쟁이。

그 때의 나는 참... 별을 좋아하는 아이였습니다. 밤마다 밖에 나가 좋아하는 별자리를 찾아보고.. 쏟아지는 은하수의 별빛에 황홀해하곤 했지요. 아무도 없는 시골의 작은 집 마당에 서서 별을 보고 있노라면 내가 땅에 서 있는 것인지...우주 속에 떠다니는 것인지 모를 지경이 되었습니다..  밤하늘에서..그 때의 것만큼 많고 아름다운 별을 보지 못하게 된 지금.. 나는 더 이상 밖에 나가 별을 보지도..좋아하는 별자리를 찾아보지도 않습니다.. 밤하늘의 까만색마저 탁해져버린 지금을 원망하며 그렇게 무수한 밤을 흘려보내고.. 무덤덤해진 마음으로 무심코 밤하늘을 올려다보던 어느 날...나는 알아버렸습니다. 내가 잃어버린 것은 맑은 밤하늘도 ..아름다운 별빛도 아니라 주위의 모든 아름다운 것에 경탄하고 감사했던  그 때의 나의 모습이라는 것을......

별 by 초록담쟁이 on

그 때의 나는 참... 별을 좋아하는 아이였습니다. 밤마다 밖에 나가 좋아하는 별자리를 찾아보고.. 쏟아지는 은하수의 별빛에 황홀해하곤 했지요. 아무도 없는 시골의 작은 집 마당에 서서 별을 보고 있노라면 내가 땅에 서 있는 것인지...우주 속에 떠다니는 것인지 모를 지경이 되었습니다.. 밤하늘에서..그 때의 것만큼 많고 아름다운 별을 보지 못하게 된 지금.. 나는 더 이상 밖에 나가 별을 보지도..좋아하는 별자리를 찾아보지도 않습니다.. 밤하늘의 까만색마저 탁해져버린 지금을 원망하며 그렇게 무수한 밤을 흘려보내고.. 무덤덤해진 마음으로 무심코 밤하늘을 올려다보던 어느 날...나는 알아버렸습니다. 내가 잃어버린 것은 맑은 밤하늘도 ..아름다운 별빛도 아니라 주위의 모든 아름다운 것에 경탄하고 감사했던 그 때의 나의 모습이라는 것을......

Creator's Playground: Grafolio

눈 오는 창가 by 초록담쟁이 on

Creator's Playground: Grafolio

我的首页 微博-随时随地发现新鲜事

我的首页 微博-随时随地发现新鲜事

Creator's Playground: Grafolio

흔들리며 피는 꽃 by 초록담쟁이 on

Creator's Playground: Grafolio

Seeds of Spring Graines de printemps Creator's Playground: Grafolio

봄을 품은 꽃씨들 by 초록담쟁이 on

Seeds of Spring Graines de printemps Creator's Playground: Grafolio

창작자들의 놀이터 : 그라폴리오

봄바람 by 초록담쟁이 on

창작자들의 놀이터 : 그라폴리오

Tik.. Tok..

Tik.. Tok..

和你一起在这个世上,无论何处都会充满美丽与乐趣 ~ 来自插画师초록담쟁이作品。

和你一起在这个世上,无论何处都会充满美丽与乐趣 ~ 来自插画师초록담쟁이作品。

Pinterest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