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nterest

읽기

풍화의 운명 견뎌온 콘크리트 모성 [2013.10.14 제981호]       [이세영의 징후적 공간 읽기] 형태주의 건축의 걸작 김중업의 서 산부인과의원… 기계장치 전락한 건 축물에 시원에 대한 그리움을 심다

풍화의 운명 견뎌온 콘크리트 모성 [2013.10.14 제981호] [이세영의 징후적 공간 읽기] 형태주의 건축의 걸작 김중업의 서 산부인과의원… 기계장치 전락한 건 축물에 시원에 대한 그리움을 심다

요즘 개인적으로 많은 생각들을 하다보니 이것저것 손에 잡히지 않고 있는데요. 책이라도 읽어볼까 싶으면, 문장을 읽어내려 가는 속도마저 빠르지 않습니다. 예전보다 읽기 능력이 감퇴한 것 같습니다. 그렇게 되니 오히려 블로깅 까지 하는 시간 마저 줄어들어가면서 개인적인 '잉여의 시간'을 쏟는데 투자하는 시간이 줄어들고 있습니다. 최근에 끝난 나이키 서울(위런 서울 We Run Seoul)도 그런 의미에서 러닝을 하면서 생..

요즘 개인적으로 많은 생각들을 하다보니 이것저것 손에 잡히지 않고 있는데요. 책이라도 읽어볼까 싶으면, 문장을 읽어내려 가는 속도마저 빠르지 않습니다. 예전보다 읽기 능력이 감퇴한 것 같습니다. 그렇게 되니 오히려 블로깅 까지 하는 시간 마저 줄어들어가면서 개인적인 '잉여의 시간'을 쏟는데 투자하는 시간이 줄어들고 있습니다. 최근에 끝난 나이키 서울(위런 서울 We Run Seoul)도 그런 의미에서 러닝을 하면서 생..

[세상 읽기] ‘길없음’에 대한 자각과 ‘길’ / 이계삼 : 칼럼 : 사설.칼럼 : 한겨레모바일

[세상 읽기] ‘길없음’에 대한 자각과 ‘길’ / 이계삼 : 칼럼 : 사설.칼럼 : 한겨레모바일

박노해 <그러니 그대 사라지지 말아라> 가을에 읽기 좋은 따스한 시집

박노해 <그러니 그대 사라지지 말아라> 가을에 읽기 좋은 따스한 시집

[세상 읽기] 명복을 빌지 마라 / 후지이 다케시 : 칼럼 : 사설.칼럼 : 한겨레모바일

[세상 읽기] 명복을 빌지 마라 / 후지이 다케시 : 칼럼 : 사설.칼럼 : 한겨레모바일

마리쉬♥패션 트렌드북!

마리쉬♥패션 트렌드북!

역대 조선 왕들의 질병과 죽음

역대 조선 왕들의 질병과 죽음

아이와 같이 읽기 좋은책 :-)

아이와 같이 읽기 좋은책 :-)

사춘기 아들의 성적 호기심과 반항, 어떡하죠?  [법륜스님의 답변 읽기] http://v.daum.net/edition/viewer/1295

사춘기 아들의 성적 호기심과 반항, 어떡하죠? [법륜스님의 답변 읽기] http://v.daum.net/edition/viewer/1295

저작권 걱정없는 무료 한글폰트

저작권 걱정없는 무료 한글폰트

공지사항 읽기(2016년 귀농귀촌 일자리 창업 박람회 개최) - 알림정보 귀농귀촌종합센터

공지사항 읽기(2016년 귀농귀촌 일자리 창업 박람회 개최) - 알림정보 귀농귀촌종합센터

중앙일보 논설, [양선희의 시시각각 - 장그래들이 사는 나라]  ---- 막스 베버의 『프로테스탄티즘 윤리와 자본주의 정신』을 읽었다. 대학 시절에 덮었던, 30년쯤 잊고 지낸 책이다. 한 해를 마무리하는 오늘은 다소 작위적이더라도 ‘반성과 새로운 각오’를 써야 한다며 반성거리를 생각하던 중이었다. 반성할 일은 너무 많았다. 올해 내내 우리가 직면했던 수많은 적폐(積弊)는 그 자체로 거대한 반성의 장이었다. 한데 다소 뜬금없는 생각 하나가 내내 머리에 맴돌았다. 일, 직업에 대한 것이다.  * 기사 읽기 http://joongang.joins.com/article/aid/2014/12/31/16390025.html?cloc=olink|article|default  * 논설 소개 도서 <프로테스탄티즘 윤리와 자본주의 정신> http://blog.naver.com/imoonye/30120528333

중앙일보 논설, [양선희의 시시각각 - 장그래들이 사는 나라] ---- 막스 베버의 『프로테스탄티즘 윤리와 자본주의 정신』을 읽었다. 대학 시절에 덮었던, 30년쯤 잊고 지낸 책이다. 한 해를 마무리하는 오늘은 다소 작위적이더라도 ‘반성과 새로운 각오’를 써야 한다며 반성거리를 생각하던 중이었다. 반성할 일은 너무 많았다. 올해 내내 우리가 직면했던 수많은 적폐(積弊)는 그 자체로 거대한 반성의 장이었다. 한데 다소 뜬금없는 생각 하나가 내내 머리에 맴돌았다. 일, 직업에 대한 것이다. * 기사 읽기 http://joongang.joins.com/article/aid/2014/12/31/16390025.html?cloc=olink|article|default * 논설 소개 도서 <프로테스탄티즘 윤리와 자본주의 정신> http://blog.naver.com/imoonye/30120528333

시원한 곳에서 책 읽고 싶은 날^^ 요즘..통 책을 안읽어서 쪼그라들고 있는 뇌와 가슴을 부여잡고 반성하며.....-,.- 이제 시간이 많이 나서 책읽으러 룰루~

책 읽기 좋은 날 by 허씨초코 on

시원한 곳에서 책 읽고 싶은 날^^ 요즘..통 책을 안읽어서 쪼그라들고 있는 뇌와 가슴을 부여잡고 반성하며.....-,.- 이제 시간이 많이 나서 책읽으러 룰루~

꽃부채 만들기 :: Fruitfulife

꽃부채 만들기 :: Fruitfulife

"이 책을 통해 웃고 배우라." 워싱턴 포스트가 추천한 세계에서 가장 강한 도서관 사서 이야기!  (5월 10일 출간) - 직업 : 미국 솔트레이크 시립 도서관 사서 - 이름 : 조쉬 해나가니 - 키 : 2미터  - 몸무게 : 120Kg - 힘 : 맨손으로 전화번호부를 찢거나 쇠못을 손으로 구부림 그러나 이것들이 최강 사서의 이유는 아닙니다. 도서관에서 절대 일할 수 없는 병을 앓고 있으면서도 사서로 근무하고 있다는 것이 그를 최강이라고 부르는 이유죠. 사람들은 이 이야기를 이렇게 추천합니다. * 자세히 읽기 : http://blog.naver.com/imoonye/30189654207

"이 책을 통해 웃고 배우라." 워싱턴 포스트가 추천한 세계에서 가장 강한 도서관 사서 이야기! (5월 10일 출간) - 직업 : 미국 솔트레이크 시립 도서관 사서 - 이름 : 조쉬 해나가니 - 키 : 2미터 - 몸무게 : 120Kg - 힘 : 맨손으로 전화번호부를 찢거나 쇠못을 손으로 구부림 그러나 이것들이 최강 사서의 이유는 아닙니다. 도서관에서 절대 일할 수 없는 병을 앓고 있으면서도 사서로 근무하고 있다는 것이 그를 최강이라고 부르는 이유죠. 사람들은 이 이야기를 이렇게 추천합니다. * 자세히 읽기 : http://blog.naver.com/imoonye/30189654207

[세상 읽기] 정말 미안합니다 / 윤태웅  성추행 사건이 있었습니다. 저희 대학 이야기입니다. 일어나지 말았어야 할 일입니다. 대학의 구성원으로서, 또 지금은 학교를 떠난 가해 교수의 옛 동료로서, 피해자와 이 사건으로 충격을 받은 학생들에게 사과하고 싶습니다. 부끄럽습니다. 정말 미안합니다.

[세상 읽기] 정말 미안합니다 / 윤태웅 성추행 사건이 있었습니다. 저희 대학 이야기입니다. 일어나지 말았어야 할 일입니다. 대학의 구성원으로서, 또 지금은 학교를 떠난 가해 교수의 옛 동료로서, 피해자와 이 사건으로 충격을 받은 학생들에게 사과하고 싶습니다. 부끄럽습니다. 정말 미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