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O

8 0 팔로워
[이석우의 ‘STARSHOT’] 롯데 유먼 1안타에 날아간 퍼펙트 http://photop1.khan.kr/482 참 아쉬운 경기였습니다.     안타 하나에 대한민국 프로야구 첫 퍼펙트가 날아가 버렸네요.     롯데 유먼이 한국 프로야구 첫 퍼펙트는 아니지만 그래도 대단한 기록을 세웠습니다.     올시즌 첫 완봉승이었습니다.

[이석우의 ‘STARSHOT’] 롯데 유먼 1안타에 날아간 퍼펙트 http://photop1.khan.kr/482 참 아쉬운 경기였습니다. 안타 하나에 대한민국 프로야구 첫 퍼펙트가 날아가 버렸네요. 롯데 유먼이 한국 프로야구 첫 퍼펙트는 아니지만 그래도 대단한 기록을 세웠습니다. 올시즌 첫 완봉승이었습니다.

[이석우의 ‘STARSHOT’] 김병현 1군 투구, 아쉽지만 멋졌다. http://photop1.khan.kr/486 핵잠수함 김병현이 드디어 한국 프로야구 1군에서 볼을 던졌습니다.     8일 1군 엔트리에 등록을 했고 경기전 큰 점수차로 이기던지 혹은 지던지 하는 상황이 생기면 등판할 수 있다고 했습니다.     물론 김시진 감독이 한 얘기죠.     9회 등판한 김병현은 1이닝 3안타 1실점을 기록했습니다.

[이석우의 ‘STARSHOT’] 김병현 1군 투구, 아쉽지만 멋졌다. http://photop1.khan.kr/486 핵잠수함 김병현이 드디어 한국 프로야구 1군에서 볼을 던졌습니다. 8일 1군 엔트리에 등록을 했고 경기전 큰 점수차로 이기던지 혹은 지던지 하는 상황이 생기면 등판할 수 있다고 했습니다. 물론 김시진 감독이 한 얘기죠. 9회 등판한 김병현은 1이닝 3안타 1실점을 기록했습니다.

[이석우의 ‘STARSHOT’] 김병현 1군 투구, 아쉽지만 멋졌다. http://photop1.khan.kr/486 핵잠수함 김병현이 드디어 한국 프로야구 1군에서 볼을 던졌습니다.     8일 1군 엔트리에 등록을 했고 경기전 큰 점수차로 이기던지 혹은 지던지 하는 상황이 생기면 등판할 수 있다고 했습니다.     물론 김시진 감독이 한 얘기죠.     9회 등판한 김병현은 1이닝 3안타 1실점을 기록했습니다.

[이석우의 ‘STARSHOT’] 김병현 1군 투구, 아쉽지만 멋졌다. http://photop1.khan.kr/486 핵잠수함 김병현이 드디어 한국 프로야구 1군에서 볼을 던졌습니다. 8일 1군 엔트리에 등록을 했고 경기전 큰 점수차로 이기던지 혹은 지던지 하는 상황이 생기면 등판할 수 있다고 했습니다. 물론 김시진 감독이 한 얘기죠. 9회 등판한 김병현은 1이닝 3안타 1실점을 기록했습니다.

[이석우의 ‘STARSHOT’] 롯데 유먼 1안타에 날아간 퍼펙트 http://photop1.khan.kr/482 참 아쉬운 경기였습니다.     안타 하나에 대한민국 프로야구 첫 퍼펙트가 날아가 버렸네요.     롯데 유먼이 한국 프로야구 첫 퍼펙트는 아니지만 그래도 대단한 기록을 세웠습니다.     올시즌 첫 완봉승이었습니다.

[이석우의 ‘STARSHOT’] 롯데 유먼 1안타에 날아간 퍼펙트 http://photop1.khan.kr/482 참 아쉬운 경기였습니다. 안타 하나에 대한민국 프로야구 첫 퍼펙트가 날아가 버렸네요. 롯데 유먼이 한국 프로야구 첫 퍼펙트는 아니지만 그래도 대단한 기록을 세웠습니다. 올시즌 첫 완봉승이었습니다.

프로야구 평균연봉..ML은 한국 40배, 일본은 3배

프로야구 평균연봉..ML은 한국 40배, 일본은 3배

한국프로야구 구단 가운데 삼성 라이온즈가 ‘2014년 최고 인기 구단’으로 꼽혔다.   26일 여론조사 전문기관 한국갤럽은 지난 17일부터 20일까지 전국 만 19세 이상 남녀 1216명을 대상으로 ‘가장 좋아하는 프로야구 구단’에 대해 설문조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한국프로야구 구단 가운데 삼성 라이온즈가 ‘2014년 최고 인기 구단’으로 꼽혔다. 26일 여론조사 전문기관 한국갤럽은 지난 17일부터 20일까지 전국 만 19세 이상 남녀 1216명을 대상으로 ‘가장 좋아하는 프로야구 구단’에 대해 설문조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더팩트 | 정용부 기자] 마침내 한국 프로야구 최초로 한 시즌 200안타 대기록이 세워졌다. 주인공은 넥센의 서건창이다. 서건창은 17일 목동 SK 와이번스와의 2014 프로야구 페넌트레이스 마지막 경기에 1번타자 2루수로 선발 출장해 1회말 채병용을 상대로 2루타를 치며 200안타를 달성했다. 8회 안타를 하나 더 추가해 201안타로 시즌을 마쳤다. yongbu@tf.co.kr 인포그래픽 / 그래픽뉴스

[더팩트 | 정용부 기자] 마침내 한국 프로야구 최초로 한 시즌 200안타 대기록이 세워졌다. 주인공은 넥센의 서건창이다. 서건창은 17일 목동 SK 와이번스와의 2014 프로야구 페넌트레이스 마지막 경기에 1번타자 2루수로 선발 출장해 1회말 채병용을 상대로 2루타를 치며 200안타를 달성했다. 8회 안타를 하나 더 추가해 201안타로 시즌을 마쳤다. yongbu@tf.co.kr 인포그래픽 / 그래픽뉴스

[상복 터진 서건창 "책임감 더 크게 느껴"] 한국 프로야구 역사상 처음으로 한 시즌 개인 200안타 고지에 오른 서건창(넥센 히어로즈)이 각종 시상식에서 수상자로 선정돼 바쁜 일정을 보내고 있다. 올 시즌 정규리그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된 서건창은 2일 하루 바쁜 일정을 소화했다. 서건창은 이날 오전 동아일보·스포츠동아·채널A·스포츠토토가 선정한 '올해의 선수' 상을 받았다.

[상복 터진 서건창 "책임감 더 크게 느껴"] 한국 프로야구 역사상 처음으로 한 시즌 개인 200안타 고지에 오른 서건창(넥센 히어로즈)이 각종 시상식에서 수상자로 선정돼 바쁜 일정을 보내고 있다. 올 시즌 정규리그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된 서건창은 2일 하루 바쁜 일정을 소화했다. 서건창은 이날 오전 동아일보·스포츠동아·채널A·스포츠토토가 선정한 '올해의 선수' 상을 받았다.


아이디어 더 보기
프로야구 한화 팬 여러분은 아시겠지만 류현진 선수는 장난꾸러기죠 http://photop1.khan.kr/490 어제 김태균 선수에게 몰래 장난치다가 혼났다고 합니다. 이석우 사진기자의 생생한 사진으로 함께보시죠^^

프로야구 한화 팬 여러분은 아시겠지만 류현진 선수는 장난꾸러기죠 http://photop1.khan.kr/490 어제 김태균 선수에게 몰래 장난치다가 혼났다고 합니다. 이석우 사진기자의 생생한 사진으로 함께보시죠^^

Son yeon jae.. Love her!

Son yeon jae.. Love her!

[서민의 ‘기생충같은 이야기’] 비례대표 32번을 받았습니다 http://seomin.khan.kr/126  [이용균의 ‘야구멘터리’] 롯데는 왜 12%나 관중이 줄어들거라고 예상했을까 http://yagumentary.khan.kr/108 프로야구 8객 구단이 밝힌 2012시즌 관중 동원 목표입니다. 한화는 지난 시즌 보다 29% 증가한 60만명, 넥센도 마찬가지로 36% 증가한 60만명을 목표로 삼았습니다. 한화는 박찬호, 김태균, 송신영의 영입으로 그만큼의 티켓 파워를 예상한 수치, 넥센도 같습니다. 김병현, 이택근의 티켓 파워라면 불가능한 수치는 아닙니다. 물론, 시즌 초반 성적이 중요합니다.

[서민의 ‘기생충같은 이야기’] 비례대표 32번을 받았습니다 http://seomin.khan.kr/126 [이용균의 ‘야구멘터리’] 롯데는 왜 12%나 관중이 줄어들거라고 예상했을까 http://yagumentary.khan.kr/108 프로야구 8객 구단이 밝힌 2012시즌 관중 동원 목표입니다. 한화는 지난 시즌 보다 29% 증가한 60만명, 넥센도 마찬가지로 36% 증가한 60만명을 목표로 삼았습니다. 한화는 박찬호, 김태균, 송신영의 영입으로 그만큼의 티켓 파워를 예상한 수치, 넥센도 같습니다. 김병현, 이택근의 티켓 파워라면 불가능한 수치는 아닙니다. 물론, 시즌 초반 성적이 중요합니다.

[이용균의 ‘야구멘터리’] 17년차 포수 LG 심광호의 포수론 http://yagumentary.khan.kr/107 LG 심광호는 17년차 포수다. 천안북일고를 졸업하고 1996년 한화에 입단했다. 2008년 삼성으로 이적한 뒤 방출됐고 2011년 LG 유니폼을 입었다. 17년째를 맞는 동안 1군에서 뛴 경기 수는 469경기다. 한 번도 규정타석을 채운 적은 없다.

[이용균의 ‘야구멘터리’] 17년차 포수 LG 심광호의 포수론 http://yagumentary.khan.kr/107 LG 심광호는 17년차 포수다. 천안북일고를 졸업하고 1996년 한화에 입단했다. 2008년 삼성으로 이적한 뒤 방출됐고 2011년 LG 유니폼을 입었다. 17년째를 맞는 동안 1군에서 뛴 경기 수는 469경기다. 한 번도 규정타석을 채운 적은 없다.

넥센의 히어로 '턱돌이'가 달샤벳 멤버들과 만났습니다. 시구 현장인데요. 턱돌이는 또 사심을 채웠다는 이야기가... ㅎ 재밌는 현장 사진 보시죠 ^^ photop1.khan.kr/478

넥센의 히어로 '턱돌이'가 달샤벳 멤버들과 만났습니다. 시구 현장인데요. 턱돌이는 또 사심을 채웠다는 이야기가... ㅎ 재밌는 현장 사진 보시죠 ^^ photop1.khan.kr/478

[이용균의 ‘야구멘터리’] 야구장 밖 두 명의 루키…김정준, 이숭용 http://yagumentary.khan.kr/106 야구를 보는 재미는, 시즌이 기다려지는 이유는, 단언컨대, '루키'들 때문이다. 내가 응원하는 팀에 새로 가세한 루키들이 얼마나 활약을 해 줄지 기대하는 마음은 봄을 기다리는, 얼른 꽃을 피우기 원하는 꽃망울 만큼 크다.

[이용균의 ‘야구멘터리’] 야구장 밖 두 명의 루키…김정준, 이숭용 http://yagumentary.khan.kr/106 야구를 보는 재미는, 시즌이 기다려지는 이유는, 단언컨대, '루키'들 때문이다. 내가 응원하는 팀에 새로 가세한 루키들이 얼마나 활약을 해 줄지 기대하는 마음은 봄을 기다리는, 얼른 꽃을 피우기 원하는 꽃망울 만큼 크다.

어제 2002년 선배와 2012년 후배들이 만난 K리그 올스타전 보셨나요? 못보신 분들을 위해 이석우 기자가 사진으로 정리했어요.   볼링 세리머니, 낚시 세리머니, 쉿 세리머니 등 이채로운 골 세리머니가 작렬했습니다. 2002년 히딩크 감독과 박지성의 뜨거운 포옹도 다시 볼 수 있었죠. 옐로 카드를 꺼내 든 심판도 우스워 죽는 유쾌한 경기였습니다. http://photop1.khan.kr/514

어제 2002년 선배와 2012년 후배들이 만난 K리그 올스타전 보셨나요? 못보신 분들을 위해 이석우 기자가 사진으로 정리했어요. 볼링 세리머니, 낚시 세리머니, 쉿 세리머니 등 이채로운 골 세리머니가 작렬했습니다. 2002년 히딩크 감독과 박지성의 뜨거운 포옹도 다시 볼 수 있었죠. 옐로 카드를 꺼내 든 심판도 우스워 죽는 유쾌한 경기였습니다. http://photop1.khan.kr/514

은메달을 확보한 유승민 선수의 모습입니다. 결승 경기는 8일에 열립니다. [경향포토]유승민의 화이팅 http://j.mp/OH0fbN

은메달을 확보한 유승민 선수의 모습입니다. 결승 경기는 8일에 열립니다. [경향포토]유승민의 화이팅 http://j.mp/OH0fbN

수원공고 출신인 박지성이 고향팀을 응원하기 위해 처음으로 K리그 구장을 찾았습니다.     그러자 수원은 박지성의 응원에 보란듯이 짜릿한 역전승을 선물했습니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시즌을 마치고 지난 17일 귀국한 박지성은 수원서 마련한 VIP석에서 경기를 지켜봤습니다.     경기전 박지성은 수원 빅버드에 모인 팬들에게 인사를 위해 경기장을 들어 섰습니다. http://photop1.khan.kr/494

수원공고 출신인 박지성이 고향팀을 응원하기 위해 처음으로 K리그 구장을 찾았습니다. 그러자 수원은 박지성의 응원에 보란듯이 짜릿한 역전승을 선물했습니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시즌을 마치고 지난 17일 귀국한 박지성은 수원서 마련한 VIP석에서 경기를 지켜봤습니다. 경기전 박지성은 수원 빅버드에 모인 팬들에게 인사를 위해 경기장을 들어 섰습니다. http://photop1.khan.kr/494

[이석우의 ‘STARSHOT’] 핵잠수함 김병현, 유니폼을 깜빡했네  http://photop1.khan.kr/466 김병현이 국내 복귀 신호탄을 쏘았습니다.    최고 구속 145km까지 던지며 김시진 감독으로 부터 합격점을 받았습니다.    예정보다 하루 일찍 등판한다는 넥센의 친절한 홍보(?) 덕분에 부산에서 무사히 김병현의 국내 첫 등판을 취재할 수 있었습니다.    원래대로라면 오늘 등판하는 걸로 잡혀있었지만 비가 예보된터라 아마도 급히 복귀 무대를 앞당긴듯 합니다.    김병현은 6회 롯데 홍성흔 타석에 등장했습니다.

[이석우의 ‘STARSHOT’] 핵잠수함 김병현, 유니폼을 깜빡했네 http://photop1.khan.kr/466 김병현이 국내 복귀 신호탄을 쏘았습니다. 최고 구속 145km까지 던지며 김시진 감독으로 부터 합격점을 받았습니다. 예정보다 하루 일찍 등판한다는 넥센의 친절한 홍보(?) 덕분에 부산에서 무사히 김병현의 국내 첫 등판을 취재할 수 있었습니다. 원래대로라면 오늘 등판하는 걸로 잡혀있었지만 비가 예보된터라 아마도 급히 복귀 무대를 앞당긴듯 합니다. 김병현은 6회 롯데 홍성흔 타석에 등장했습니다.

Pinterest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