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와 철학 출판사

출판사 신간 도서 안내
5 79 팔로워
그녀와그의책방 공지사항

그녀와그의책방 공지사항

그녀와그의책방 공지사항

그녀와그의책방 공지사항

그녀와그의책방 공지사항

그녀와그의책방 공지사항

박치우, 사상과 현실, 1946년 11월 20일 초판. 표지입니다. 박치우의 <사상과 현실>을 구독하시려면 기다려주십시오. 구매는 http://herhisbook.com/ 에서 근간 예정(출판완료후 전자책 출판사 직판시 즉각 별도 공지하겠습니다.). 전자도서 관련 문의 사항은- 역사와철학 ☜ - 페이지(www.facebook.com/herhisbook)에서 해주십시오.

박치우, 사상과 현실, 1946년 11월 20일 초판. 표지입니다. 박치우의 <사상과 현실>을 구독하시려면 기다려주십시오. 구매는 http://herhisbook.com/ 에서 근간 예정(출판완료후 전자책 출판사 직판시 즉각 별도 공지하겠습니다.). 전자도서 관련 문의 사항은- 역사와철학 ☜ - 페이지(www.facebook.com/herhisbook)에서 해주십시오.

book - Google 검색

book - Google 검색


아이디어 더 보기
한국 현대사상사에서 잊혀진 대표적 진보 지식인 박치우의 [사상과 현실] 곧 출간! 많은 관심 바랍니다. 락 없는 전자책 직판 이벤트 예정.

한국 현대사상사에서 잊혀진 대표적 진보 지식인 박치우의 [사상과 현실] 곧 출간! 많은 관심 바랍니다. 락 없는 전자책 직판 이벤트 예정.

불법복제방지 락을 제거한 전자책을 이벤트 기간 동안 직접 판매합니다.

국수주의적 민족주의의 파시즘화의 위기와 일본형 국수주의와 오리엔탈리즘에 대한 비판

불법복제방지 락을 제거한 전자책을 이벤트 기간 동안 직접 판매합니다.

박치우 '사상과 현실'은 해방 정국 지식인들 사이 최고의 베스트셀러, 인문교양서. 출판사 직판 이벤트. 7월 31일까지.

박치우 '사상과 현실'은 해방 정국 지식인들 사이 최고의 베스트셀러, 인문교양서. 출판사 직판 이벤트. 7월 31일까지.

박치우, '사상과현실' 재출판. 해방 정국의 필독서. 한국현대사상사에서 묻혔던 진보적 지식인의 전형

박치우, '사상과현실' 재출판. 해방 정국의 필독서. 한국현대사상사에서 묻혔던 진보적 지식인의 전형

1946년 2월 누가 국수주의적 파시스트였는가?

1946년 2월 누가 국수주의적 파시스트였는가?

박치우, 저작 연보, 역사와철학출판사

박치우, 저작 연보, 역사와철학출판사

역사와철학출판사 온라인서점 그녀와그의책방

역사와철학출판사 온라인서점 그녀와그의책방

[네이버/페이스북] 이벤트 2. 박치우의 [사상과 현실] 독후감 현상 공모 역사와철학출판사가 출판한 박치우의 [사상과 현실](수록된 홍영두의 해제 포함)을 읽고 수필식 독후감 또는 논문식 독후감을 현상 공모합니다.

[네이버/페이스북] 이벤트 2. 박치우의 [사상과 현실] 독후감 현상 공모 역사와철학출판사가 출판한 박치우의 [사상과 현실](수록된 홍영두의 해제 포함)을 읽고 수필식 독후감 또는 논문식 독후감을 현상 공모합니다.

Google+

Google+

박치우는 누구인가? 박치우는 경성제대 법문학부 철학과 5회(1933) 졸업생으로서 한국의 ‘철학 1세대’에 속하는 학자이며, 일제 강점기 숭실전문학교 교수 생활을 하였고(1934. 9. 12-1938. 3. 31), 숭실전문학교가 신사참배를 거부하였다는 것 때문에 일제가 숭실전문학교를 폐교시켜 조선일보 사회부·학예부 기자 생활을 하게 되었고(1938. 4. 1-1940. 8. 10) 조선일보가 폐간될 때까지 사회평론 활동에 종사했던 언론인이었다. 조선일보가 폐간되기 직전 경성제국대학 철학과 대학원에 고대철학 연구를 위해 입학하였고(1940. 6) 1943년 어느 날 중국으로 탈출하였다. 해방 후 현대일보 발행인·주필(1946. 3. 25-1946. 9. 6)로서 청년 학생을 대상으로 아카데미즘과 저널리즘의 접선에서 모험적인 문필 활동을 전개했으며, 문학가동맹 및 민족민주전선 등에서 활동하였고,

박치우는 누구인가? 박치우는 경성제대 법문학부 철학과 5회(1933) 졸업생으로서 한국의 ‘철학 1세대’에 속하는 학자이며, 일제 강점기 숭실전문학교 교수 생활을 하였고(1934. 9. 12-1938. 3. 31), 숭실전문학교가 신사참배를 거부하였다는 것 때문에 일제가 숭실전문학교를 폐교시켜 조선일보 사회부·학예부 기자 생활을 하게 되었고(1938. 4. 1-1940. 8. 10) 조선일보가 폐간될 때까지 사회평론 활동에 종사했던 언론인이었다. 조선일보가 폐간되기 직전 경성제국대학 철학과 대학원에 고대철학 연구를 위해 입학하였고(1940. 6) 1943년 어느 날 중국으로 탈출하였다. 해방 후 현대일보 발행인·주필(1946. 3. 25-1946. 9. 6)로서 청년 학생을 대상으로 아카데미즘과 저널리즘의 접선에서 모험적인 문필 활동을 전개했으며, 문학가동맹 및 민족민주전선 등에서 활동하였고,

Pinterest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