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t project

20 6 팔로워
구미호  -구미호는 고대 동아시아의 전설에 나오는, 황금빛 털에 9개의 꼬리를 가진 여우 형태를한 동물이다. <현중기(玄中記)>에 의하면, 여우가 천년을 묵으면 구미호로 변한다고 하는데, 구미호의 수준에 다다른 여우는 이미 하급 신에 가까운 능력을 가지며, 그 능력이 극에 달하면 선도를 터득하여 천계로 올라갈 수 있다고 한다.

구미호 -구미호는 고대 동아시아의 전설에 나오는, 황금빛 털에 9개의 꼬리를 가진 여우 형태를한 동물이다. <현중기(玄中記)>에 의하면, 여우가 천년을 묵으면 구미호로 변한다고 하는데, 구미호의 수준에 다다른 여우는 이미 하급 신에 가까운 능력을 가지며, 그 능력이 극에 달하면 선도를 터득하여 천계로 올라갈 수 있다고 한다.

용  -용은 동아시아의 신화 및 전설에 등장하는 상상의 동물이다. 특히 중국에서는 신성한 동물, 즉 영수라 하여 매우 귀하게 여겼다. 학국에서는 용을 가리켜 '미르'라는 고유오러 불렀다. 일반적으로 많이 알려진 용의 모습은 중국 한나라 이후에 만들어진 것으로, 9가지 종류의 동물의 모습을 합성한 모습을 하고 있다. 얼국은 낙타, 뿔은 사슴, 눈은 토끼, 몸통은 뱀, 머리털은 사자, 비늘은 잉어, 발톱은 매, 귀는 소라고 하며 전체적인 모습은 도룡뇽을 닮았다. 입가에는 긴 수염이 나 있고, 동판을 두들기는 듯한 울음소리를 낸다고 한다. 머리 한가운데에는 척수라고 불리는 살의 융기가 있는데, 이것을 가진 용은 하늘을 자유롭게 날 수 있다. 동양에서는봉황, 기린, 거북과 더불어 상서로운 사령의 하나로 인식하여 왔다.

용 -용은 동아시아의 신화 및 전설에 등장하는 상상의 동물이다. 특히 중국에서는 신성한 동물, 즉 영수라 하여 매우 귀하게 여겼다. 학국에서는 용을 가리켜 '미르'라는 고유오러 불렀다. 일반적으로 많이 알려진 용의 모습은 중국 한나라 이후에 만들어진 것으로, 9가지 종류의 동물의 모습을 합성한 모습을 하고 있다. 얼국은 낙타, 뿔은 사슴, 눈은 토끼, 몸통은 뱀, 머리털은 사자, 비늘은 잉어, 발톱은 매, 귀는 소라고 하며 전체적인 모습은 도룡뇽을 닮았다. 입가에는 긴 수염이 나 있고, 동판을 두들기는 듯한 울음소리를 낸다고 한다. 머리 한가운데에는 척수라고 불리는 살의 융기가 있는데, 이것을 가진 용은 하늘을 자유롭게 날 수 있다. 동양에서는봉황, 기린, 거북과 더불어 상서로운 사령의 하나로 인식하여 왔다.

봉황-필라델피아 미술관 봉황도    19세기 종이에 채색 156.2-54.6cm  -봉황은 중국에서 고대로부터 신성시해왔던 4령(四靈)의 하나로서 정확히는 수컷을 봉(鳳), 암컷을 황(凰)이라 한다.

봉황-필라델피아 미술관 봉황도 19세기 종이에 채색 156.2-54.6cm -봉황은 중국에서 고대로부터 신성시해왔던 4령(四靈)의 하나로서 정확히는 수컷을 봉(鳳), 암컷을 황(凰)이라 한다.

삼족오  -고대 신화에 나오는, 태양 안에서 산다는 세 발 달린 상상의 까마귀. 금오(金烏) ·준오(踆烏)라고도 한다. 태양의 흑점에서 유래했다는 설도 있다. 한(漢)나라 때의 책인 《춘추원명포(春秋元命包)》는 태양이 양(陽)이고, 3이 양수(陽數)이므로 태양에 사는 까마귀의 발이 세 개라고 풀이하고 있다.

삼족오 -고대 신화에 나오는, 태양 안에서 산다는 세 발 달린 상상의 까마귀. 금오(金烏) ·준오(踆烏)라고도 한다. 태양의 흑점에서 유래했다는 설도 있다. 한(漢)나라 때의 책인 《춘추원명포(春秋元命包)》는 태양이 양(陽)이고, 3이 양수(陽數)이므로 태양에 사는 까마귀의 발이 세 개라고 풀이하고 있다.

아메메트(Amemet)  -이집트 신화에서 오시리스의 법정에 있다고 하는 괴물. 사자의 신체와 앞다리, 악어의 머리, 하마의 뒷다리를 가지고 있다. 오시리스의 법정은 사자의 심장을 천평에 달아 사자의 생전의 선행과 악행을 판단해서 혼이 천국에 들어갈 수 있을 지 없을지를 결정하는 장소지만, 아메메트는 언제나 천평의 옆에 있어서 사자가 유죄라고 결정되는 순간 사자의 심장을 먹어버린다. 고대 이집트에서는 심장을 잃어버린 사자는 천국으로 갈수 없다고 생각했기 때문에 아메메트를 굉장히 두려워했다.

아메메트(Amemet) -이집트 신화에서 오시리스의 법정에 있다고 하는 괴물. 사자의 신체와 앞다리, 악어의 머리, 하마의 뒷다리를 가지고 있다. 오시리스의 법정은 사자의 심장을 천평에 달아 사자의 생전의 선행과 악행을 판단해서 혼이 천국에 들어갈 수 있을 지 없을지를 결정하는 장소지만, 아메메트는 언제나 천평의 옆에 있어서 사자가 유죄라고 결정되는 순간 사자의 심장을 먹어버린다. 고대 이집트에서는 심장을 잃어버린 사자는 천국으로 갈수 없다고 생각했기 때문에 아메메트를 굉장히 두려워했다.

암피스바에나(Amphisbaena)  - Amphisbaena란 그리스어로 ‘두 방향을 향해 나아가는 자’라는 뜻이며, 유럽전설에 등장하는 신체의 양단에 머리를 가진 쌍두의 뱀를 가리키는 말이다. 암피스바에나의 모습은 유럽의 문장등에 자주 그려져 있는데 그 중에는 2개의 다리를 가진 것이나 드래곤같은 날개를 가진 것도 있다.

암피스바에나(Amphisbaena) - Amphisbaena란 그리스어로 ‘두 방향을 향해 나아가는 자’라는 뜻이며, 유럽전설에 등장하는 신체의 양단에 머리를 가진 쌍두의 뱀를 가리키는 말이다. 암피스바에나의 모습은 유럽의 문장등에 자주 그려져 있는데 그 중에는 2개의 다리를 가진 것이나 드래곤같은 날개를 가진 것도 있다.

사신도

사신도

베누-사자의 서  -고대 이집트에서 불사조로 생각된 상상의 새. 회색의 해오라기로 나타낸다. 매일 아침 해가 뜸과 동시에 오벨리스크의 정상에 나타나,해와 더불어 초원(初原)의 물로부터 스스로를 창조하는 존재로서 처음에는 태양신인 라의 상징으로 헬리오폴리스에서 라와 함께 숭배되었다. 후세 그리스 사람들 사이에 널리 모셔져 헤로도토스에 의하면 500년마다,플리니우스에 의하면 540년마다,마르티알리스에 의하면 1000년마다 등,일정한 기간마다 나타나는 피닉스(Phoenix)의 전설을 낳고,또한 그 어원이 되었다고 한다. 베누는 불과 물이라는 점에서 이집트 신들의 특징 중 하나인 양면성을 지니고 있으며 '베누'는 '눈부심 속에 일어나다' 라는 뜻이다.

베누-사자의 서 -고대 이집트에서 불사조로 생각된 상상의 새. 회색의 해오라기로 나타낸다. 매일 아침 해가 뜸과 동시에 오벨리스크의 정상에 나타나,해와 더불어 초원(初原)의 물로부터 스스로를 창조하는 존재로서 처음에는 태양신인 라의 상징으로 헬리오폴리스에서 라와 함께 숭배되었다. 후세 그리스 사람들 사이에 널리 모셔져 헤로도토스에 의하면 500년마다,플리니우스에 의하면 540년마다,마르티알리스에 의하면 1000년마다 등,일정한 기간마다 나타나는 피닉스(Phoenix)의 전설을 낳고,또한 그 어원이 되었다고 한다. 베누는 불과 물이라는 점에서 이집트 신들의 특징 중 하나인 양면성을 지니고 있으며 '베누'는 '눈부심 속에 일어나다' 라는 뜻이다.

비익조  -중국에서 암수 한쌍이 한몸이 되어 난다는 전설상의 새. 봉선(封禪)이 행해질 때는 동해에서 비목어(比目魚)가, 서해에서 비익조가 온다고 하는 한편, <산해경(山海經)>에서는 숭오산의 만만이라는 비익조가 홍수를 몰고 온다고 하여 길조이기도 한 반면 흉조이기도 하다. 남녀의 깊은 인연의 예로도 이용되며, <비익총(比翼塚)>은 이것에 근거한다.

비익조 -중국에서 암수 한쌍이 한몸이 되어 난다는 전설상의 새. 봉선(封禪)이 행해질 때는 동해에서 비목어(比目魚)가, 서해에서 비익조가 온다고 하는 한편, <산해경(山海經)>에서는 숭오산의 만만이라는 비익조가 홍수를 몰고 온다고 하여 길조이기도 한 반면 흉조이기도 하다. 남녀의 깊은 인연의 예로도 이용되며, <비익총(比翼塚)>은 이것에 근거한다.

아팡크(Afanc)  -거대한 비버 모습을 한 괴물의 일종. 악어나 큰뱀에 필적하는 힘을 가지고 있으며, 날카로운 발톱과 이빨이 있어서 어른 몇 명 이상의 힘이 있다. 보통은 강에 몸을 잠수한 채 인간이 들어오면 습격해 신체를 찢어 발긴다. 특히 아름다운 처녀를 좋아한다. 단, 상대가 처녀인 경우엔 무참히 죽이지는 않고 유괴해서 자기 근처에 놓아둔다. 어떤 전승엔 인간에게 잡혔을 때, 유괴한 처녀의 무릎을 베고 잠들어 있던 경우도 있다고 한다.

아팡크(Afanc) -거대한 비버 모습을 한 괴물의 일종. 악어나 큰뱀에 필적하는 힘을 가지고 있으며, 날카로운 발톱과 이빨이 있어서 어른 몇 명 이상의 힘이 있다. 보통은 강에 몸을 잠수한 채 인간이 들어오면 습격해 신체를 찢어 발긴다. 특히 아름다운 처녀를 좋아한다. 단, 상대가 처녀인 경우엔 무참히 죽이지는 않고 유괴해서 자기 근처에 놓아둔다. 어떤 전승엔 인간에게 잡혔을 때, 유괴한 처녀의 무릎을 베고 잠들어 있던 경우도 있다고 한다.


아이디어 더 보기
Pinterest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