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곤 쉴레

3 67 팔로워
에곤 쉴레

에곤 쉴레

에곤 쉴레

에곤 쉴레

에곤 쉴레-추기경과 수녀  세속의 모든 욕망을 버리고 오직 종교적 교리에 의해 살기를 신 앞에 서약한 사람들. 이들에게 세속적 사랑은 곧 종교적 죄악이며 파문의 벌이 기다리는 악마의 유혹과도 같은 것이다. 권의를 상징하는 추기경의 붉은 의상은 금욕을 상징하는 검은 수녀복과 대비되면서 음험한 욕망의 상징으로 변하게 된다. 흐트러지지 않은 의상을 갖춘 두 사람이지만 발은 아무것도 신지 않은 맨발이다. 타인에게 맨발을 드러낸다는 것. 그것은 형식을 벗어 버린다는 것을 의미한다. 이처럼 종교적 금기를 직접적으로 표현한 작품은 회화 역사상 드문 예에 속한다. 에곤 쉴레는 그의 많은 작품 속에 등장하는 에로티시즘을 통해 금기에 도전하는 예술적 본능과 욕구에 충실한 작가임에 틀림없다. 추기경과 수녀라는 종교적 상황을 빌어 인간의 불안한 내면에 자리한 고통스런 사랑과 두려운 욕망을 표현한 걸작이라 할 수 있다.

에곤 쉴레-추기경과 수녀 세속의 모든 욕망을 버리고 오직 종교적 교리에 의해 살기를 신 앞에 서약한 사람들. 이들에게 세속적 사랑은 곧 종교적 죄악이며 파문의 벌이 기다리는 악마의 유혹과도 같은 것이다. 권의를 상징하는 추기경의 붉은 의상은 금욕을 상징하는 검은 수녀복과 대비되면서 음험한 욕망의 상징으로 변하게 된다. 흐트러지지 않은 의상을 갖춘 두 사람이지만 발은 아무것도 신지 않은 맨발이다. 타인에게 맨발을 드러낸다는 것. 그것은 형식을 벗어 버린다는 것을 의미한다. 이처럼 종교적 금기를 직접적으로 표현한 작품은 회화 역사상 드문 예에 속한다. 에곤 쉴레는 그의 많은 작품 속에 등장하는 에로티시즘을 통해 금기에 도전하는 예술적 본능과 욕구에 충실한 작가임에 틀림없다. 추기경과 수녀라는 종교적 상황을 빌어 인간의 불안한 내면에 자리한 고통스런 사랑과 두려운 욕망을 표현한 걸작이라 할 수 있다.


아이디어 더 보기
Egon Schiele - Seated Woman with Bent Knee (Národni Galerie, Prague / 1917)

Egon Schiele - Seated Woman with Bent Knee (Národni Galerie, Prague / 1917)

Self-Portrait by Egon Scheile

Self-Portrait by Egon Scheile

Gerti Schiele    by Egon Schiele

Gerti Schiele by Egon Schiele

algunaqueotraimagen: “ Egon Schiele ”

algunaqueotraimagen: “ Egon Schiele ”

EGON SCHIELE (1890-1918): HOUSE WITH BELL TOWER (1912)

EGON SCHIELE (1890-1918): HOUSE WITH BELL TOWER (1912)

Egon Schiele

Dark Side of Typography

Egon Schiele

La Libertad, Egon Schiele

La Libertad, Egon Schiele

Eagon Schiele, self portret

Eagon Schiele, self portret

SCHIELE Egon - Austrian (Tulln 1890 - 1918 Vienna) ~ self portrait 1910

SCHIELE Egon - Austrian (Tulln 1890 - 1918 Vienna) ~ self portrait 1910

Pinterest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