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아이디어와 더 많은 아이디어를 탐색하세요!

2006 in Cambodia 캄보디아 앙코르와트에 놀라다. 감동하다.

2006 in Cambodia 캄보디아 앙코르와트에 놀라다. 감동하다.

2006 in Cambodia 태국으로 가는 캄보디아의 마지막 날. 깊 앞의 다리가 무너지는 바람에 모두 차에서 내려 자유시간을 가졌다. 카메라를 들이미는 나에게 선뜻 초상권을 내준 현지인들. 이 아이는 Moi라는 이름의 개구쟁이 캄보디아 소년. 가족들과 함께 태국으로 가는 길이라고 했다. 그림을 그려주니 무척 기뻐했던 기억이..^_^

2006 in Cambodia 태국으로 가는 캄보디아의 마지막 날. 깊 앞의 다리가 무너지는 바람에 모두 차에서 내려 자유시간을 가졌다. 카메라를 들이미는 나에게 선뜻 초상권을 내준 현지인들. 이 아이는 Moi라는 이름의 개구쟁이 캄보디아 소년. 가족들과 함께 태국으로 가는 길이라고 했다. 그림을 그려주니 무척 기뻐했던 기억이..^_^

2006 in Cambodia 태국으로 가는 캄보디아의 마지막 날. 깊 앞의 다리가 무너지는 바람에 모두 차에서 내려 자유시간을 가졌다. 카메라를 들이미는 나에게 선뜻 초상권을 내준 현지인들. 이 아이는 Moi라는 이름의 개구쟁이 캄보디아 소년. 가족들과 함께 태국으로 가는 길이라고 했다. 그림을 그려주니 무척 기뻐했던 기억이..^_^

2006 in Cambodia 태국으로 가는 캄보디아의 마지막 날. 깊 앞의 다리가 무너지는 바람에 모두 차에서 내려 자유시간을 가졌다. 카메라를 들이미는 나에게 선뜻 초상권을 내준 현지인들. 이 아이는 Moi라는 이름의 개구쟁이 캄보디아 소년. 가족들과 함께 태국으로 가는 길이라고 했다. 그림을 그려주니 무척 기뻐했던 기억이..^_^

2006 in Cambodia 코끼리 탔다. 가까이서 본 코끼리는 엄청 컸고 올라탄 후엔 너무 높아서 무서웠다. ㅠㅠ 이 아저씨는 코끼리 운전(?) 아저씨.

2006 in Cambodia 코끼리 탔다. 가까이서 본 코끼리는 엄청 컸고 올라탄 후엔 너무 높아서 무서웠다. ㅠㅠ 이 아저씨는 코끼리 운전(?) 아저씨.

2006 in Cambodia 캄보디아의 해맑은 어린이들^_^ 지금은 많이 컸겠네-

2006 in Cambodia 캄보디아의 해맑은 어린이들^_^ 지금은 많이 컸겠네-

2006 in Cambodia 캄보디아의 해맑은 어린이들^_^ 지금은 많이 컸겠네-

2006 in Cambodia 캄보디아의 해맑은 어린이들^_^ 지금은 많이 컸겠네-

2006 in Cambodia 앙코르와트에서는 웨딩촬영이 한창이었다. 들러리로 온 분들에게 양해를 구하고 촬영했다.

2006 in Cambodia 앙코르와트에서는 웨딩촬영이 한창이었다. 들러리로 온 분들에게 양해를 구하고 촬영했다.

2006 in Cambodia 톤레샵 투어에서 우리가 탄 배의 운전을 돕던 형제. 알바를 참 일찍 시작한 셈이다.

2006 in Cambodia 톤레샵 투어에서 우리가 탄 배의 운전을 돕던 형제. 알바를 참 일찍 시작한 셈이다.

2006 in Cambodia 태국으로 가는 캄보디아의 마지막 날. 깊 앞의 다리가 무너지는 바람에 모두 차에서 내려 자유시간을 가졌다. 카메라를 들이미는 나에게 선뜻 초상권을 내준 현지인들. 이 아저씨는 보다싶이 운전기사님.

2006 in Cambodia 태국으로 가는 캄보디아의 마지막 날. 깊 앞의 다리가 무너지는 바람에 모두 차에서 내려 자유시간을 가졌다. 카메라를 들이미는 나에게 선뜻 초상권을 내준 현지인들. 이 아저씨는 보다싶이 운전기사님.

2006 in Cambodia 캄보디아 유적지에서.

2006 in Cambodia 캄보디아 유적지에서.

Pinterest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