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아이디어와 더 많은 아이디어를 탐색하세요!

[더팩트ㅣ최진석·성지연 기자] '24시간이 모자라~'  가수 선미만 24시간 모자라는 것은 아니다. '빅매치'(감독 최호, 제작 보경사, 배급 NEW)의 개봉을 눈앞에 둔 배우 이정재(42)의 하루도 눈코 뜰 새 없이 바빴다. 1년 만에 '빅매치'를 통해 스크린으로 돌아온 이정재를 언론시사회가 있던 지난 20일, 이른 아침부터 늦은 오후까지 <더팩트> 카메라가 함께 했다.

[더팩트ㅣ최진석·성지연 기자] '24시간이 모자라~' 가수 선미만 24시간 모자라는 것은 아니다. '빅매치'(감독 최호, 제작 보경사, 배급 NEW)의 개봉을 눈앞에 둔 배우 이정재(42)의 하루도 눈코 뜰 새 없이 바빴다. 1년 만에 '빅매치'를 통해 스크린으로 돌아온 이정재를 언론시사회가 있던 지난 20일, 이른 아침부터 늦은 오후까지 <더팩트> 카메라가 함께 했다.

[TF포토스토리] 박태환-장예원, '썸'일까? '사랑'일까? 정용부 그래픽기자. 인포그래픽

[TF포토스토리] 박태환-장예원, '썸'일까? '사랑'일까? 정용부 그래픽기자. 인포그래픽

150302 KBS2 연예가중계/ MBC 섹션TV 연예뉴스 _김현중관련 기사 방영

150302 KBS2 연예가중계/ MBC 섹션TV 연예뉴스 _김현중관련 기사 방영

Jtbc '썰전' 15년 1월 19일자 방영. 손호준-김소은 연애설 그래픽.

Jtbc '썰전' 15년 1월 19일자 방영. 손호준-김소은 연애설 그래픽.

[더팩트 │ 박소영 기자] 가수 바비킴(42 본명 김도균)이 기내서 음주 난동을 부려 논란의 중심에 섰다. 지난 7일 개인적인 일정으로 인천국제공항에서 샌프란시스코행 KE023 대한항공편 비행기에 탑승한 건데 발단은 비행기 티켓 때문이었다.

[더팩트 │ 박소영 기자] 가수 바비킴(42 본명 김도균)이 기내서 음주 난동을 부려 논란의 중심에 섰다. 지난 7일 개인적인 일정으로 인천국제공항에서 샌프란시스코행 KE023 대한항공편 비행기에 탑승한 건데 발단은 비행기 티켓 때문이었다.

-
◆'긴장해 다들~'…올해의 변태 상 '서태지'  '대장'이 달라졌다. '은둔'과 '신비주의'를 대표하던 가수 서태지가 5년 만인 지난 10월 컴백해 음악 팬들에게 반가운 얼굴을 알렸다. 서태지의 컴백은 올 한 해 대표 이슈로 꼽힐 정도인데 특히 그의 행보가 돋보였다.  인포그래픽

◆'긴장해 다들~'…올해의 변태 상 '서태지' '대장'이 달라졌다. '은둔'과 '신비주의'를 대표하던 가수 서태지가 5년 만인 지난 10월 컴백해 음악 팬들에게 반가운 얼굴을 알렸다. 서태지의 컴백은 올 한 해 대표 이슈로 꼽힐 정도인데 특히 그의 행보가 돋보였다. 인포그래픽

[더팩트ㅣ박소영 기자] #프롤로그  2014년 극과 극의 매니저가 인기를 끌었다. 물론 두 사람 다 허구의 캐릭터지만 이 둘은 매니저들의 현실과 이상의 괴리를 묘하게 충족시켰다. SBS '별에서 온 그대' 속 도 매니저(김수현 분)와 tvN 'SNL 코리아-극한 직업' 콩트에서 호스트들의 매니저로 분하는 유병재가 주인공이다.

[더팩트ㅣ박소영 기자] #프롤로그 2014년 극과 극의 매니저가 인기를 끌었다. 물론 두 사람 다 허구의 캐릭터지만 이 둘은 매니저들의 현실과 이상의 괴리를 묘하게 충족시켰다. SBS '별에서 온 그대' 속 도 매니저(김수현 분)와 tvN 'SNL 코리아-극한 직업' 콩트에서 호스트들의 매니저로 분하는 유병재가 주인공이다.

[더팩트ㅣ이건희 기자] 11월만 되면 연예계에 사건 사고가 끊이지 않는다는 '11월 괴담'이 올해도 현실이 됐다. 11월 괴담의 시작은 여러 의견이 있지만 가수 유재하가 1987년 11월 1일 교통사고로 요절했을 때로 보는 의견이 많다. 3년 뒤 같은 날에는 가수 김현식이 간경화로 숨을 거뒀다. 1995년에는 듀스 김성재가 세상을 떠났고 이후에도 11월에 연예인들이 사망 소식이 많았다 .>>계속읽기

[더팩트ㅣ이건희 기자] 11월만 되면 연예계에 사건 사고가 끊이지 않는다는 '11월 괴담'이 올해도 현실이 됐다. 11월 괴담의 시작은 여러 의견이 있지만 가수 유재하가 1987년 11월 1일 교통사고로 요절했을 때로 보는 의견이 많다. 3년 뒤 같은 날에는 가수 김현식이 간경화로 숨을 거뒀다. 1995년에는 듀스 김성재가 세상을 떠났고 이후에도 11월에 연예인들이 사망 소식이 많았다 .>>계속읽기

◆'때린 데 또 때려'…올해의 뒤통수 상 '엑소 크리스-루한'  어쩔 수 없는 공동수상이다. 팬들 사이에선 '우둘기' '루둘기'로 불린다. '우이판(크리스의 본명)+비둘기, 루한+비둘기'라는 뜻이다. 뽑아 먹을 것만 먹고 날아갔다는 조롱이 담긴 표현이다.  인포그래픽

◆'때린 데 또 때려'…올해의 뒤통수 상 '엑소 크리스-루한' 어쩔 수 없는 공동수상이다. 팬들 사이에선 '우둘기' '루둘기'로 불린다. '우이판(크리스의 본명)+비둘기, 루한+비둘기'라는 뜻이다. 뽑아 먹을 것만 먹고 날아갔다는 조롱이 담긴 표현이다. 인포그래픽

Pinterest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