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아이디어와 더 많은 아이디어를 탐색하세요!

<우리가 들려줄 이야기> 기억의 변형 혹은 착각의 진실. 출생의 비밀이란 상투적 소재를 서사적으로 음미하는 듯한 연출이 무척 인상적. 한 가족의 비밀이 수면 위로 떠오를 때 그 표면에는 가족애가 급방긋. 사적인 이야기가 훌륭한 다큐로 남는 순간이기도

<우리가 들려줄 이야기> 기억의 변형 혹은 착각의 진실. 출생의 비밀이란 상투적 소재를 서사적으로 음미하는 듯한 연출이 무척 인상적. 한 가족의 비밀이 수면 위로 떠오를 때 그 표면에는 가족애가 급방긋. 사적인 이야기가 훌륭한 다큐로 남는 순간이기도

<괴물의 아이> 다른 세상, 같은 부(父)정. 부모와 자식, 스승과 제자라는 같은 듯 다른 관계. 어느샌가 믿고 보는 호소다 마모루의 작품이지만 후반부 특정 장면에서의 과도한 메타포는 흠. 렌이 큐타가 되고 큐타가 렌이 되는 기묘한 세계 속의 성장담

<괴물의 아이> 다른 세상, 같은 부(父)정. 부모와 자식, 스승과 제자라는 같은 듯 다른 관계. 어느샌가 믿고 보는 호소다 마모루의 작품이지만 후반부 특정 장면에서의 과도한 메타포는 흠. 렌이 큐타가 되고 큐타가 렌이 되는 기묘한 세계 속의 성장담

​<너의 이름은.> 집단적 상흔에 건네는 위로의 판타지. 경쾌한 전반과 달리 후반의 무게감은 거대한 무언가를 위한 시간이었을 터. 허나 동어반복적인 씬의 과잉은 도리어 감흥을 저하시키는 듯. 황혼과 혜성의 모티브… 무스비 그리고 끝내 너의 이름.

​<너의 이름은.> 집단적 상흔에 건네는 위로의 판타지. 경쾌한 전반과 달리 후반의 무게감은 거대한 무언가를 위한 시간이었을 터. 허나 동어반복적인 씬의 과잉은 도리어 감흥을 저하시키는 듯. 황혼과 혜성의 모티브… 무스비 그리고 끝내 너의 이름.

풍경 (2013) Scenery

풍경 (2013) Scenery

스틸 라이프 포토 보기

스틸 라이프 포토 보기

<헤이트풀8> 수다스럽지만 진중하게, 잔인하지만 통괘하게. 영화의 관습적 코드를 차용하기도 하고 비틀기도 하는 B급 정서가 여전한 듯. 쿠엔틴 타란티노 감독이 가까이는 미국, 멀리는 인간 사회를 바라보는 시선이 익살과 풍자로 고스란히 담긴 8번째 작품

<헤이트풀8> 수다스럽지만 진중하게, 잔인하지만 통괘하게. 영화의 관습적 코드를 차용하기도 하고 비틀기도 하는 B급 정서가 여전한 듯. 쿠엔틴 타란티노 감독이 가까이는 미국, 멀리는 인간 사회를 바라보는 시선이 익살과 풍자로 고스란히 담긴 8번째 작품

마을에 부는 산들바람 포토 보기

마을에 부는 산들바람 포토 보기

프라미스드 랜드 - 선한 의도가 선한 결과로 이어지지는 않는다...

프라미스드 랜드 - 선한 의도가 선한 결과로 이어지지는 않는다...

악마가 너의 죽음을 알기 전에 포토 보기

악마가 너의 죽음을 알기 전에 포토 보기

거인
Pinterest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