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아이디어와 더 많은 아이디어를 탐색하세요!

미켈레 데 루치의 Lido Sofa라는 작품으로, 보세가지의 전혀 어울리지 않을 것 같은 색깔의 조합으로 독특함을 만들어냈습니다.

미켈레 데 루치의 Lido Sofa라는 작품으로, 보세가지의 전혀 어울리지 않을 것 같은 색깔의 조합으로 독특함을 만들어냈습니다.

에토레소트사스가 디자인한 valentine typewriter로, 칙칙한 것이 아닌 보기만 해도 열정이 느껴지는 붉은색을 사용한 것이 특징입니다.

에토레소트사스가 디자인한 valentine typewriter로, 칙칙한 것이 아닌 보기만 해도 열정이 느껴지는 붉은색을 사용한 것이 특징입니다.

미국의 포스트모던 작가 찰스 임즈의 LCW Chair라는 작품입니다. 형형색색의 의자가 이목을 집중시키는군요!

미국의 포스트모던 작가 찰스 임즈의 LCW Chair라는 작품입니다. 형형색색의 의자가 이목을 집중시키는군요!

알렉산드로 멘디니의 share some candy라는 의자입니다. 한눈에 보기에도 이목을 사로잡죠?

알렉산드로 멘디니의 share some candy라는 의자입니다. 한눈에 보기에도 이목을 사로잡죠?

에토레소트사스가 디자인한 소파로, 이름은 세티입니다. 시원해보이는 색상이 인상적입니다.

에토레소트사스가 디자인한 소파로, 이름은 세티입니다. 시원해보이는 색상이 인상적입니다.

알렉산드로 멘디니의 chair라는 작품으로, 이름만큼 형태도 단순하지만 검정색과 노란색, 노란색과 파란색의 조합으로 사람들의 이목을 확 사로잡는 매력이 있는 작품입니다.

알렉산드로 멘디니의 chair라는 작품으로, 이름만큼 형태도 단순하지만 검정색과 노란색, 노란색과 파란색의 조합으로 사람들의 이목을 확 사로잡는 매력이 있는 작품입니다.

이탈리아의 멤피스그룹 멤버였던 알렉산드로 멘디니의 proust chair라는 작품으로, 진짜 앉으면 프루스트가 말하는 초자아를 느낄 듯한 느낌입니다. 이목을 사로잡는 화려함이 인상적입니다.

이탈리아의 멤피스그룹 멤버였던 알렉산드로 멘디니의 proust chair라는 작품으로, 진짜 앉으면 프루스트가 말하는 초자아를 느낄 듯한 느낌입니다. 이목을 사로잡는 화려함이 인상적입니다.

알렉산드로 멘디니의 macaone라는 작품으로, 4가지 색의 조화를 균등하게 나누어 균형미와 집중미를 살린 작품입니다.

알렉산드로 멘디니의 macaone라는 작품으로, 4가지 색의 조화를 균등하게 나누어 균형미와 집중미를 살린 작품입니다.

(This Pin was discovered by FGD. Discover (and save) your own Pins on Pinterest.)  미디어 회사니까 이런 컨셉도 어울리지 않을까?

(This Pin was discovered by FGD. Discover (and save) your own Pins on Pinterest.) 미디어 회사니까 이런 컨셉도 어울리지 않을까?

Costello & Hellerstein packaging designed by Robot Food // would also look good for soap//bath bomb packaging

Costello & Hellerstein packaging designed by Robot Food // would also look good for soap//bath bomb packaging

Pinterest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