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아이디어와 더 많은 아이디어를 탐색하세요!

<<물안개가 피는 두물머리 아침>> 해 마다 이맘때면 양평 두물머리에는 일출과 더불어 물안개가 피어오르는 곳으로 전국의 많은 사진가와 관광객들로 이른 새벽부터 물안개가 피어오르기만을 기다린다. (뉴스바로 2013.10.12.)

<<물안개가 피는 두물머리 아침>> 해 마다 이맘때면 양평 두물머리에는 일출과 더불어 물안개가 피어오르는 곳으로 전국의 많은 사진가와 관광객들로 이른 새벽부터 물안개가 피어오르기만을 기다린다. (뉴스바로 2013.10.12.)

<<물안개가 피는 두물머리 아침>> 해 마다 이맘때면 양평 두물머리에는 일출과 더불어 물안개가 피어오르는 곳으로 전국의 많은 사진가와 관광객들로 이른 새벽부터 물안개가 피어오르기만을 기다린다. (뉴스바로 2013.10.12.)

<<물안개가 피는 두물머리 아침>> 해 마다 이맘때면 양평 두물머리에는 일출과 더불어 물안개가 피어오르는 곳으로 전국의 많은 사진가와 관광객들로 이른 새벽부터 물안개가 피어오르기만을 기다린다. (뉴스바로 2013.10.12.)

<<물안개가 피는 두물머리 아침>> 해 마다 이맘때면 양평 두물머리에는 일출과 더불어 물안개가 피어오르는 곳으로 전국의 많은 사진가와 관광객들로 이른 새벽부터 물안개가 피어오르기만을 기다린다. (뉴스바로 2013.10.12.)

<<물안개가 피는 두물머리 아침>> 해 마다 이맘때면 양평 두물머리에는 일출과 더불어 물안개가 피어오르는 곳으로 전국의 많은 사진가와 관광객들로 이른 새벽부터 물안개가 피어오르기만을 기다린다. (뉴스바로 2013.10.12.)

<<관곡지에서 빅토리아 연꽃 개화를 기다리며>> 시흥 관곡지연꽃테마파크에서 빅토리아연꽃이 피기만을 기다리는 사진작가들. (뉴스바로)

<<관곡지에서 빅토리아 연꽃 개화를 기다리며>> 시흥 관곡지연꽃테마파크에서 빅토리아연꽃이 피기만을 기다리는 사진작가들. (뉴스바로)

<<화악산의 꽃소식>>  매년 되풀이되는 계절 속에서 새로움을 찾아 화악산으로 향했다. 전날 화악산 정성 부근 헬기장에  텐트를 치고 화악산 주변에서 몰려드는 운해를 담아 볼 욕심이었다. 아침 6시경 동쪽 하늘에서 비치는  햇살을 받으며  광경 몇장 카메라에 담으며 오전에 화악산 여름 꽃 및 가을 꽃 탐색에 나선다 .보고 싶은 금강초롱꽃은  보지못하고 같은 시기에 피는 모시대,닷꽃, 동자꽃,구절초 등을 담아 하산 했다. (화악산 정상에서  뉴스바로  장덕수 기자  2014.8.6)

<<화악산의 꽃소식>> 매년 되풀이되는 계절 속에서 새로움을 찾아 화악산으로 향했다. 전날 화악산 정성 부근 헬기장에 텐트를 치고 화악산 주변에서 몰려드는 운해를 담아 볼 욕심이었다. 아침 6시경 동쪽 하늘에서 비치는 햇살을 받으며 광경 몇장 카메라에 담으며 오전에 화악산 여름 꽃 및 가을 꽃 탐색에 나선다 .보고 싶은 금강초롱꽃은 보지못하고 같은 시기에 피는 모시대,닷꽃, 동자꽃,구절초 등을 담아 하산 했다. (화악산 정상에서 뉴스바로 장덕수 기자 2014.8.6)

<<금강하구에서 만난 가창오리군무>> 1월 중순까지 전국 최대 규모로 가창오리가 모여 먹이활동을 하던 전남 고창 동림지에서 군산시와 서천군 사이의 금강하구에 있는 철새도래지로 이사를 온 가창오리 무리들은 매일 오후 5시부터 오후6시 전 후로  먹이활동을 하다 하늘 높이 날라 일대 장관을 연출한다.  찰라의 순간에 사라져버리는 가창오리군무는 많게는 수십만 마리 작게는 수 만 마리가 모여서 보여주는 것으로 이제 얼마 지나지 않으면 또 다시 북쪽 삽교천으로 이동을 하기에 아마도 이곳에서는 마지막으로 배웅을 해야 할 것 같다. (금강하구에서  © 뉴스바로  장덕수 기자  2015.2.3)

<<금강하구에서 만난 가창오리군무>> 1월 중순까지 전국 최대 규모로 가창오리가 모여 먹이활동을 하던 전남 고창 동림지에서 군산시와 서천군 사이의 금강하구에 있는 철새도래지로 이사를 온 가창오리 무리들은 매일 오후 5시부터 오후6시 전 후로 먹이활동을 하다 하늘 높이 날라 일대 장관을 연출한다. 찰라의 순간에 사라져버리는 가창오리군무는 많게는 수십만 마리 작게는 수 만 마리가 모여서 보여주는 것으로 이제 얼마 지나지 않으면 또 다시 북쪽 삽교천으로 이동을 하기에 아마도 이곳에서는 마지막으로 배웅을 해야 할 것 같다. (금강하구에서 © 뉴스바로 장덕수 기자 2015.2.3)

<<금강하구에서 만난 가창오리군무>> (금강하구에서 © 뉴스바로 장덕수 기자 2015.2.3)

<<금강하구에서 만난 가창오리군무>> (금강하구에서 © 뉴스바로 장덕수 기자 2015.2.3)

<<금강하구에서 만난 가창오리군무>> (금강하구에서 © 뉴스바로 장덕수 기자 2015.2.3)

<<금강하구에서 만난 가창오리군무>> (금강하구에서 © 뉴스바로 장덕수 기자 2015.2.3)

<<철의 삼각지에서 만난 단정학 그리고 재두루미>> (철원 양지리에서 ©뉴스바로 장덕수 기자 2015.2.3)

<<철의 삼각지에서 만난 단정학 그리고 재두루미>> (철원 양지리에서 ©뉴스바로 장덕수 기자 2015.2.3)

<<철의 삼각지에서 만난 단정학 그리고 재두루미>> 올 겨울은 철원평야에서 눈 구경을 좀 처럼 하기 어렵다. 해 마다 눈이 많이 내리는 날은 한탄강 강가에 철원두루미 보호 회원들이  정성들여 모아둔 먹이를  나눠주면서 단정학 가족들이 모여들었지만 그런 모습을 좀 처럼 보기가 힘들다. 올해는 이길리와 양지리 두곳 뚝방에 전국에서 이곳을 찾는 관광객과 사진작가를 위한   탐조활동을 원활하게 할 수있는 컨테이너 시설도 해 놓았다. 전국의 많은 관광객들이 이곳 민통선 지역을 방문하여 자연환경보전 의식도 높이고 지역경제발전에도 도움이 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 (철원 양지리에서  ©뉴스바로 장덕수 기자  2015.2.3)

<<철의 삼각지에서 만난 단정학 그리고 재두루미>> 올 겨울은 철원평야에서 눈 구경을 좀 처럼 하기 어렵다. 해 마다 눈이 많이 내리는 날은 한탄강 강가에 철원두루미 보호 회원들이 정성들여 모아둔 먹이를 나눠주면서 단정학 가족들이 모여들었지만 그런 모습을 좀 처럼 보기가 힘들다. 올해는 이길리와 양지리 두곳 뚝방에 전국에서 이곳을 찾는 관광객과 사진작가를 위한 탐조활동을 원활하게 할 수있는 컨테이너 시설도 해 놓았다. 전국의 많은 관광객들이 이곳 민통선 지역을 방문하여 자연환경보전 의식도 높이고 지역경제발전에도 도움이 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 (철원 양지리에서 ©뉴스바로 장덕수 기자 2015.2.3)

Pinterest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