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아이디어와 더 많은 아이디어를 탐색하세요!

비탈길을 오르는 남자는 어깨를 축 늘어뜨리고 있었다. 언덕너머 달빛은 그날따라 유난히 밝았다. 가만히 남자의 등을 쓰다듬듯이..

비탈길을 오르는 남자는 어깨를 축 늘어뜨리고 있었다. 언덕너머 달빛은 그날따라 유난히 밝았다. 가만히 남자의 등을 쓰다듬듯이..

sewol..street art

sewol..street art

http://www.nousvoulons0.com/2014/06/blog-post_23.html?m=1

http://www.nousvoulons0.com/2014/06/blog-post_23.html?m=1

918581f9e7818b4d3d5e0921eb43f6d9.jpg 640×740픽셀

918581f9e7818b4d3d5e0921eb43f6d9.jpg 640×740픽셀

고스트라이더는 아닙니다.

고스트라이더는 아닙니다.

이 좁고 더러운 길을 지나면, 길 끝에는, 뭔가 새로운 게 기다리고 있을거라고 기대한다. 그러나, 길이 끝나면 또다른 골목길이 이어지고 말뿐이라는 사실을 이내 깨닫는다. 우울해 할  필요는 없다. 큰 성공이나 실패란 애초부터 없었다. 얼마나 꼿꼿하게, 지치지 않고, 이 길 자체를 즐기느냐만 생각하면 될 뿐..

이 좁고 더러운 길을 지나면, 길 끝에는, 뭔가 새로운 게 기다리고 있을거라고 기대한다. 그러나, 길이 끝나면 또다른 골목길이 이어지고 말뿐이라는 사실을 이내 깨닫는다. 우울해 할 필요는 없다. 큰 성공이나 실패란 애초부터 없었다. 얼마나 꼿꼿하게, 지치지 않고, 이 길 자체를 즐기느냐만 생각하면 될 뿐..

[고승덕 후보 딸, "자식교육 무관심... 교육감 자격없어"]  http://www.nousvoulons0.com/2014/05/blog-post_31.html?m=1   고승덕 서울시교육감 후보의 딸이 고후보가 교육감으로 자격이 없다는 주장을 펴 파문이 예상된다. 이 글은 뉴욕에서 31일 오후 세시께 쓴 것으로 보이며 '고캔디'라는 페이스북 사용자의 개인 계정에 올려져 있다. 글쓴이는 자신이 고후보의 딸인 고희경씨이며, 고 후보가 "자식 교육에 참여한 적이 없다"고 주장했다. 또 고 후보의 서울시 교육감 출마가 '넘지 말아야 할 선'이라면서 "교육감으로 자격이 없다"고 밝혔다.

[고승덕 후보 딸, "자식교육 무관심... 교육감 자격없어"] http://www.nousvoulons0.com/2014/05/blog-post_31.html?m=1 고승덕 서울시교육감 후보의 딸이 고후보가 교육감으로 자격이 없다는 주장을 펴 파문이 예상된다. 이 글은 뉴욕에서 31일 오후 세시께 쓴 것으로 보이며 '고캔디'라는 페이스북 사용자의 개인 계정에 올려져 있다. 글쓴이는 자신이 고후보의 딸인 고희경씨이며, 고 후보가 "자식 교육에 참여한 적이 없다"고 주장했다. 또 고 후보의 서울시 교육감 출마가 '넘지 말아야 할 선'이라면서 "교육감으로 자격이 없다"고 밝혔다.

[긴박했던 하루(3)-영상] 사람들은 소리를 질렀다 http://www.nousvoulons0.com/2014/06/3.html  “5, 4, 3, 2, 1... 우와!” 방송 3사가 실시한 6·4지방선거 출구조사 및 당선예측 결과가 발표되자 박원순 서울시장 선거 캠프에서 박수와 탄성 소리가 울렸다.

[긴박했던 하루(3)-영상] 사람들은 소리를 질렀다 http://www.nousvoulons0.com/2014/06/3.html “5, 4, 3, 2, 1... 우와!” 방송 3사가 실시한 6·4지방선거 출구조사 및 당선예측 결과가 발표되자 박원순 서울시장 선거 캠프에서 박수와 탄성 소리가 울렸다.

A Year After Sewol Ferry Tragedy, Peace Is Elusive for South Korean City - NYTimes.com

A Year After Sewol Ferry Tragedy, Peace Is Elusive for South Korean City

A Year After Sewol Ferry Tragedy, Peace Is Elusive for South Korean City - NYTimes.com

[영상] 결국 서로의 욕망 http://www.nousvoulons0.com/2014/06/4.html 오후 9시. 출구조사 발표 후 박원순 캠프에 민원인들이 모여들었다. 캠프 측은 ‘열린 공간’을 지향하는 분위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캠프 관계자는 당혹감을 감추지 못했다.

[영상] 결국 서로의 욕망 http://www.nousvoulons0.com/2014/06/4.html 오후 9시. 출구조사 발표 후 박원순 캠프에 민원인들이 모여들었다. 캠프 측은 ‘열린 공간’을 지향하는 분위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캠프 관계자는 당혹감을 감추지 못했다.

Pinterest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