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상주의와 과학

19세기 후반에서 20세기 초 프랑스를 중심으로 일어나 미술사에 한 획을 그은 인상주의. 사실적인 표현보다는 짧은 한 순간의 인상과 색채의 변화에 집중한 인상주의는 언뜻 보면 객관성이 중요시되는 과학과 대조되지만, 사실 과학 기술의 발전으로부터 큰 영향을 받았다. 이 전시회에서는 이러한 인상주의와 과학의 발전 사이의 관계에 대해 탐구해보고자 한다.
[유화물감과 주석튜브의 개발] <별이 빛나는 밤> - 반 고흐: 반 고흐의 가장 유명한 작품 중 하나다. 강렬한 색이 반 고흐의 감정을 격렬하게 표현하는 동시에 그림 속의 곡선은 굽이치는 운동감을 표현하면서, 그림 전체를 율동적인 흐름으로 통합한다.

[유화물감과 주석튜브의 개발] <별이 빛나는 밤> - 반 고흐: 반 고흐의 가장 유명한 작품 중 하나다. 강렬한 색이 반 고흐의 감정을 격렬하게 표현하는 동시에 그림 속의 곡선은 굽이치는 운동감을 표현하면서, 그림 전체를 율동적인 흐름으로 통합한다.

[유화물감과 주석튜브의 개발] <생트 빅투아르 산> - 폴 세잔: 생트 빅투아르 산을 그린 세잔의 많은 작품 중 하나이다. 이 그림에서 나타나는 위 아래로 흔들리는 듯 한 느낌은 그가 생트 빅투아르 산을 여러 시점에서 관찰하여 종합적인 의미로 그렸기 때문이라고 한다. 흔들리고 있는 듯한 나뭇가지에서 생동감이 느껴진다.

[유화물감과 주석튜브의 개발] <생트 빅투아르 산> - 폴 세잔: 생트 빅투아르 산을 그린 세잔의 많은 작품 중 하나이다. 이 그림에서 나타나는 위 아래로 흔들리는 듯 한 느낌은 그가 생트 빅투아르 산을 여러 시점에서 관찰하여 종합적인 의미로 그렸기 때문이라고 한다. 흔들리고 있는 듯한 나뭇가지에서 생동감이 느껴진다.

[증기선과 기차] <비, 증기, 그리고 속도> - 윌리엄 터너: 터너는기차의 속도를 몸소 체험하기 위해 폭우가 쏟아지는 날 달리는 열차의 창문 밖으로 고개를 내밀고 10여 분 이상이나 비 오는 열차의 풍경을 온몸으로 느끼며 관찰하였다. 그 결과 탄생한 작품이 바로 <비, 증기, 그리고 속도>이다.

[증기선과 기차] <비, 증기, 그리고 속도> - 윌리엄 터너: 터너는기차의 속도를 몸소 체험하기 위해 폭우가 쏟아지는 날 달리는 열차의 창문 밖으로 고개를 내밀고 10여 분 이상이나 비 오는 열차의 풍경을 온몸으로 느끼며 관찰하였다. 그 결과 탄생한 작품이 바로 <비, 증기, 그리고 속도>이다.

[프리즘의 발견] <해돋이> - 클로드 모네: 모네의 대표적인 작품 중 하나인 동시에, 인상주의라는 단어를 만들어낸 그림이다. 모네는 뚜렷한 사물의 형상을 통해 풍경을 나타내려고 하지 않고 빛과 그림자 효과를 통해 인상을 전하려고 했는데 당시 비평가들은 이를 비꼬는 말로 인상주의라는 단어를 만들었다고 한다.

[프리즘의 발견] <해돋이> - 클로드 모네: 모네의 대표적인 작품 중 하나인 동시에, 인상주의라는 단어를 만들어낸 그림이다. 모네는 뚜렷한 사물의 형상을 통해 풍경을 나타내려고 하지 않고 빛과 그림자 효과를 통해 인상을 전하려고 했는데 당시 비평가들은 이를 비꼬는 말로 인상주의라는 단어를 만들었다고 한다.

[증기선과 기차] <아르장퇴유의 양귀비 들판> - 클로드 모네: 기차에서 본 양귀비 들판의 모습을 그려낸 작품이다. 스케치나 데생을 무시하고, 야외에서 직접 보이는 대로 그린 그림이라는 점, 인물보다 풍경에 중점을 두었다는 점, 마치 미완성된 작품인 듯한 느낌을 주는 붓터치 등, 이 작품은 인상주의 작품의 모든 특징을 한 자리에서 보여준다.

[증기선과 기차] <아르장퇴유의 양귀비 들판> - 클로드 모네: 기차에서 본 양귀비 들판의 모습을 그려낸 작품이다. 스케치나 데생을 무시하고, 야외에서 직접 보이는 대로 그린 그림이라는 점, 인물보다 풍경에 중점을 두었다는 점, 마치 미완성된 작품인 듯한 느낌을 주는 붓터치 등, 이 작품은 인상주의 작품의 모든 특징을 한 자리에서 보여준다.

[증기선과 기차] <들판의 기차> - 클로드 모네: 이 작품 속에서 멀리 나무 숲 뒤로 연기를 내뿜으며 달리는 기차는 생 라자르 역에서 교외로 향하는 사람들을 태우고 가는 기차이다.모네는 이 작품 속에서 근대적인 상징물인 기차와 전원적인 풍경을 자연스러운 모습으로 조화롭게 표현했다.

[증기선과 기차] <들판의 기차> - 클로드 모네: 이 작품 속에서 멀리 나무 숲 뒤로 연기를 내뿜으며 달리는 기차는 생 라자르 역에서 교외로 향하는 사람들을 태우고 가는 기차이다.모네는 이 작품 속에서 근대적인 상징물인 기차와 전원적인 풍경을 자연스러운 모습으로 조화롭게 표현했다.

[유화물감과 주석튜브의 개발] <아를의 별이 빛나는 밤> - 반 고흐: 반 고흐는 아름다운 밤 풍경과 빛나는 별을 좋아했다고 한다. 하늘에 비현실적이고 환상적인 분위기를 줌으로써 그 순간 느꼈던 인상을 개성넘치게 표현했다.

[유화물감과 주석튜브의 개발] <아를의 별이 빛나는 밤> - 반 고흐: 반 고흐는 아름다운 밤 풍경과 빛나는 별을 좋아했다고 한다. 하늘에 비현실적이고 환상적인 분위기를 줌으로써 그 순간 느꼈던 인상을 개성넘치게 표현했다.

[증기선과 기차] <생 라자르 역> - 클로드 모네: 19세기에 있어 기차역은 단순히 기차를 타고 내리는 장소만이 아니라 과학 문명과 진보를 상징하는 곳이었다. 모네는 기차역을 자세히 관찰하고자 기차역 인근에 집을 얻어 십 여 점에 달하는 기차역 그림을 제작했다.

[증기선과 기차] <생 라자르 역> - 클로드 모네: 19세기에 있어 기차역은 단순히 기차를 타고 내리는 장소만이 아니라 과학 문명과 진보를 상징하는 곳이었다. 모네는 기차역을 자세히 관찰하고자 기차역 인근에 집을 얻어 십 여 점에 달하는 기차역 그림을 제작했다.

[증기선과 기차] <개양귀비밭> - 모네: 기차에서 본 양귀비 밭을 그려낸 작품이다. 여러가지로 <아르장퇴유의 양귀비 들판>과 유사한 점이 많은 것 같다.

[증기선과 기차] <개양귀비밭> - 모네: 기차에서 본 양귀비 밭을 그려낸 작품이다. 여러가지로 <아르장퇴유의 양귀비 들판>과 유사한 점이 많은 것 같다.

[프리즘의 발견] <런던의 웨스트민스터 탑과 의회당> - 클로드 모네:  모네는 런던을 방문할 당시 안개가 자욱한 날씨 특유의 분위기에 매료되었고, 이 도시를 주제로 작품을 제작하기로 결정하였다. 대표적인 작품이 바로 이 그림인데, 모네는 이외에도 런던 의회당에 대한 다수의 그림을 완성했다.

[프리즘의 발견] <런던의 웨스트민스터 탑과 의회당> - 클로드 모네: 모네는 런던을 방문할 당시 안개가 자욱한 날씨 특유의 분위기에 매료되었고, 이 도시를 주제로 작품을 제작하기로 결정하였다. 대표적인 작품이 바로 이 그림인데, 모네는 이외에도 런던 의회당에 대한 다수의 그림을 완성했다.

Pinterest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