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re ideas from 유정인
별샘 한글서예 캘리그라피 청첩장 디자인 일러스트 Calligraphy by byulsam Wedding invitation

별샘 한글서예 캘리그라피 청첩장 디자인 일러스트 Calligraphy by byulsam Wedding invitation

핸드메이드 캘리그라피 디자인 소품샵 지인심한글디자인상점입니다.

핸드메이드 캘리그라피 디자인 소품샵 지인심한글디자인상점입니다.

새하얀 저고리가 빛을 받아 더욱 새하얗고 티없이 빛나는 이 한복은 신부한복으로 만든 한 벌입니다. 새하얀 안감을 넣고, 비단 동정을 두른 후 고름까지 저고리와 같은 새하얀 항라 원단으로 마무리했습니다.  아주 얇은 줄이 들어간 이 항라 원단은 전통적으로 내려오는 기법의 원단이지만, 현대에 와서 저렇게 얇은 줄무늬 원단이 많아진 덕에 되려 굉장히 현대적인 이미지를 가지게 되었지요. 이 새하얀 저고리, 그리고 아..

새하얀 저고리가 빛을 받아 더욱 새하얗고 티없이 빛나는 이 한복은 신부한복으로 만든 한 벌입니다. 새하얀 안감을 넣고, 비단 동정을 두른 후 고름까지 저고리와 같은 새하얀 항라 원단으로 마무리했습니다. 아주 얇은 줄이 들어간 이 항라 원단은 전통적으로 내려오는 기법의 원단이지만, 현대에 와서 저렇게 얇은 줄무늬 원단이 많아진 덕에 되려 굉장히 현대적인 이미지를 가지게 되었지요. 이 새하얀 저고리, 그리고 아..

정말 잘 익은 호박고구마 속살 같은, 샛노란 개나리색 안감이 빼죽 드러나 있네요. 보랏빛이 많이 나는- 자주색 치마이지만 노란 안감 덕분에 색이 좀 더 여성스러운 붉은빛을 띕니다. 이 가을에 참 어울리는 색감이어요. 원단에는 드문드문 간격을 두고 이렇게 큰 꽃과 작은꽃이 함께 핀 가지 문양이 있는데, 안감에서 배어나오는 노란 빛 덕분에 꽃가지 문양이 더욱 ..

정말 잘 익은 호박고구마 속살 같은, 샛노란 개나리색 안감이 빼죽 드러나 있네요. 보랏빛이 많이 나는- 자주색 치마이지만 노란 안감 덕분에 색이 좀 더 여성스러운 붉은빛을 띕니다. 이 가을에 참 어울리는 색감이어요. 원단에는 드문드문 간격을 두고 이렇게 큰 꽃과 작은꽃이 함께 핀 가지 문양이 있는데, 안감에서 배어나오는 노란 빛 덕분에 꽃가지 문양이 더욱 ..

생강빛 항라 원단으로 깃과 고름을 두른, 회하늘색 저고리와 짙은 남색 치마의 한 벌을 지었습니다. 짧고 불규칙한 가로줄들이 멋진 하늘색 저고리 원단과, 짙은 고동색 줄무늬가 특징인 연황토색 항라 원단이 만나 부드럽고 우아한 분위기의 저고리를 만들었습니다. 교회 행사에서의 착용을 위해 손님께서 맞추신 한복입니다. 손님의 얼굴색과 잘 어우러지면서도 차분하면서도 우아한 이미지를 그려내며 맞춰나간 원단들의..

생강빛 항라 원단으로 깃과 고름을 두른, 회하늘색 저고리와 짙은 남색 치마의 한 벌을 지었습니다. 짧고 불규칙한 가로줄들이 멋진 하늘색 저고리 원단과, 짙은 고동색 줄무늬가 특징인 연황토색 항라 원단이 만나 부드럽고 우아한 분위기의 저고리를 만들었습니다. 교회 행사에서의 착용을 위해 손님께서 맞추신 한복입니다. 손님의 얼굴색과 잘 어우러지면서도 차분하면서도 우아한 이미지를 그려내며 맞춰나간 원단들의..

쨍쨍하게 초여름을 알리던 해가 살짝 자취를 감추고 가랑비를 내리우는 오늘입니다. 매장 문을 열고 바깥 바람을 들이니 오랜만에 바람이 시원하네요. 오늘 소개하는 한복도 아마 보는 분들의 눈을 시원하게 해 드릴, 멋진 색감의 한 벌이에요. 특히나 이 물빛 항라직 치마는 지중해빛이라 칭해도 누구 하나 수긍하지 않으시는 분이 없던, 참 아름다운 물빛 색을 가지고 ..

쨍쨍하게 초여름을 알리던 해가 살짝 자취를 감추고 가랑비를 내리우는 오늘입니다. 매장 문을 열고 바깥 바람을 들이니 오랜만에 바람이 시원하네요. 오늘 소개하는 한복도 아마 보는 분들의 눈을 시원하게 해 드릴, 멋진 색감의 한 벌이에요. 특히나 이 물빛 항라직 치마는 지중해빛이라 칭해도 누구 하나 수긍하지 않으시는 분이 없던, 참 아름다운 물빛 색을 가지고 ..

그림 속 물감이 번지듯 사진 속에서 오묘한 색상 번짐을 보여주는 두 색의 치마. 오늘 소개할 두 분의 혼주 한복 치마입니다. 물빛과 옅은 귤색이라 할까요. 친정어머니 한복부터 소개해 보자면 이렇게나 어여쁜 진홍색입니다. 진홍색과 짙은 자색의 삼회장으로 만들어진 저고리는 색상만으로도 눈길이 갑니다. 진홍색에 찍힌 수복문 금박이 한층 더 빛을 발하는 여성스러운 느낌- 옅은 귤색의 치마와 한 벌 구성을 맞춰 볼까..

그림 속 물감이 번지듯 사진 속에서 오묘한 색상 번짐을 보여주는 두 색의 치마. 오늘 소개할 두 분의 혼주 한복 치마입니다. 물빛과 옅은 귤색이라 할까요. 친정어머니 한복부터 소개해 보자면 이렇게나 어여쁜 진홍색입니다. 진홍색과 짙은 자색의 삼회장으로 만들어진 저고리는 색상만으로도 눈길이 갑니다. 진홍색에 찍힌 수복문 금박이 한층 더 빛을 발하는 여성스러운 느낌- 옅은 귤색의 치마와 한 벌 구성을 맞춰 볼까..

가을 정취가 담뿍 느껴지는 밝은 갈색의 진주사 원단으로 치마를 짓고, 연황토색 항라 원단으로 저고리를 함께한 친정어머니 혼주한복입니다. 이 한 벌은 바로 이전에 올라온 시어머님의 혼주한복 - 진회색 진주사 치마와 은박을 찍은 남색 저고리, 시어머니 혼주한복 과 함께 맞추신 옷입니다. 연황토색 항라 저고리에는 옅은 하늘색 원단으로 고름을 만들어 달았습니다. 난색으로만 구성된 이 옷에 푸른 색으로 포인트를 주..

가을 정취가 담뿍 느껴지는 밝은 갈색의 진주사 원단으로 치마를 짓고, 연황토색 항라 원단으로 저고리를 함께한 친정어머니 혼주한복입니다. 이 한 벌은 바로 이전에 올라온 시어머님의 혼주한복 - 진회색 진주사 치마와 은박을 찍은 남색 저고리, 시어머니 혼주한복 과 함께 맞추신 옷입니다. 연황토색 항라 저고리에는 옅은 하늘색 원단으로 고름을 만들어 달았습니다. 난색으로만 구성된 이 옷에 푸른 색으로 포인트를 주..